기본분류

하이테라, 신한동해오픈 공식 후원

무선 통신 선도 기업 하이테라, 국내 최대 규모 골프대회 ‘신한동해오픈’ 공식 후원
원활한 경기 운영 위한 휴대형 LTE 무전기 PNC370 및 PoC 관리 플랫폼 등 제공

 

강성훈(32·CJ대한통운)이 베어즈베스트 청라GC에서 19일~22일 동안 개최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의 메이저급 대회 신한동해오픈에서 단독 4위를 차지했다. 우승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제이비 크루거(33)에게 돌아갔다. 나흘간 치러진 이번 대회에는 완벽한 경기 진행을 위한 하이테라 PoC 무선 통신 장비가 제공됐다.

국내 최대 규모의 골프 대회인 신한동해오픈은 지능형의 안정적인 통신 시스템 확보를 위해 전 세계 유명 스포츠 이벤트에서 검증된 성능과 안정성을 제공한 바 있는 세계 선두의 PMR(Professional Mobile Radio: 전문 모바일 라디오) 통신 솔루션 기업인 ‘하이테라’와 협력했다. 하이테라는 신한동해오픈 공식 후원 기업이다.

이번 경기를 위해 하이테라는 자사의 휴대형 LTE 무전기 PNC370와 PoC 관리 플랫폼 및 기타 악세서리 등을 제공했다. 경기운영사 IMG의 김지상 매니저는 “하이테라에서 제공한 프로페셔널 라디오 솔루션 덕분에 점수 집계, 경기 위원, 기자단, 자원봉사자, 보안팀 등 장내에서 함께 하는 모든 구성원들이 성공적으로 협력하고 무사히 경기를 마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Hytera PoC (Push to talk over Cellular) 솔루션은 공용 네트워크 PTT(Push to talk, 반이중식) 통신 솔루션이다. PTT, 전이중 음성/영상 통신, 인스턴트 메시징을 통해 다양한 통신 우선 순위에 대한 요구사항을 충족시킨다. 공용 네트워크를 사용하여 빠른 음성 통신과 데이터 전송, 무제한에 가까운 2G/3G/4G&WiFi 연결을 지원한다.

소찬영 하이테라 코리아 세일즈 매니저는 “하이테라 PNC370은 폭넓은 광대역 애플리케이션에 이상적인 솔루션 플랫폼으로, 운영 시퀀스를 최적화하는 한편 PMR(전문 모바일라디오)의 모든 이점을 융합하여 커버리지를 한층 넓히고, 음성 품질을 향상시킨 제품”이라고 말했다.

하이테라의 통신 시스템은 2018 월드컵, 2012/2016 올림픽 게임, 2015 US오픈, 2015 두바이 투어, 2014 WGC-HSBC 골프 챔피온십 등 높은 신뢰도를 바탕으로 주요 글로벌 스포츠 이벤트에 사용되고 있다.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섬유기업 렌징, 지속가능한 섬유 산업 구축 위한 새로운 텐셀 모달 섬유 공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오스트리아 섬유기업 렌징 그룹이 에코 퓨어 기술로 더욱 친환경적인 모달 섬유 생산을 강화한다고 발표했다. 에코 퓨어 기술이 적용된 텐셀™ 모달 섬유는 현존하는 모달 섬유 중 가장 환경적 책임이 높은 옵션에 속한다. 펄프와 섬유에 적용되는 완전 무염소 표백 기법은 클린 모달 섬유 생산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해당 기법을 통해 생산된 섬유는 기존의 방식으로 표백된 텐셀™ 모달 섬유보다 한층 더 높은 부드러움을 제공하며 속옷, 라운지웨어, 침구류 소재로 적합하다. 에코 퓨어 기술은 라이프사이클 내내 높은 환경표준을 충족하는 제품 및 서비스에 부여되는 친환경 인증인 EU 에코라벨을 보유하고 있으며 친환경 생산 프로세스를 특징으로 한다. 에코 퓨어 기술이 적용된 텐셀™ 모달 섬유는 오스트리아에서만 생산되며, 중유럽 및 동유럽의 친환경 숲에서 자란 너도밤나무 목재를 사용한다. 플로리안 휴브랜드너 렌징 텍스타일의 글로벌 사업 부문 부사장은 “셀룰로오스 섬유 기술과 친환경 생산 공정의 지속적인 혁신은 섬유 벨류 체인 전반에 걸쳐 보다 지속가능한 섬유의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많은 기업들이 제품 품질을 향상시키고, 지속가능한 경영을


LIFE

더보기
섬유기업 렌징, 지속가능한 섬유 산업 구축 위한 새로운 텐셀 모달 섬유 공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오스트리아 섬유기업 렌징 그룹이 에코 퓨어 기술로 더욱 친환경적인 모달 섬유 생산을 강화한다고 발표했다. 에코 퓨어 기술이 적용된 텐셀™ 모달 섬유는 현존하는 모달 섬유 중 가장 환경적 책임이 높은 옵션에 속한다. 펄프와 섬유에 적용되는 완전 무염소 표백 기법은 클린 모달 섬유 생산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해당 기법을 통해 생산된 섬유는 기존의 방식으로 표백된 텐셀™ 모달 섬유보다 한층 더 높은 부드러움을 제공하며 속옷, 라운지웨어, 침구류 소재로 적합하다. 에코 퓨어 기술은 라이프사이클 내내 높은 환경표준을 충족하는 제품 및 서비스에 부여되는 친환경 인증인 EU 에코라벨을 보유하고 있으며 친환경 생산 프로세스를 특징으로 한다. 에코 퓨어 기술이 적용된 텐셀™ 모달 섬유는 오스트리아에서만 생산되며, 중유럽 및 동유럽의 친환경 숲에서 자란 너도밤나무 목재를 사용한다. 플로리안 휴브랜드너 렌징 텍스타일의 글로벌 사업 부문 부사장은 “셀룰로오스 섬유 기술과 친환경 생산 공정의 지속적인 혁신은 섬유 벨류 체인 전반에 걸쳐 보다 지속가능한 섬유의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많은 기업들이 제품 품질을 향상시키고, 지속가능한 경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