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2019 창원 K-pop 월드 페스티벌" 최고의 라인업으로 화려한 무대 예고

레드벨벳, 몬스타엑스, 모모랜드, ITZY…최고의 축하 라인업 "2019 '창페'"
전 세계 84개국, 110개 도시에서 예선…역대 최대 경쟁률을 뚫고 13팀 본선 진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지구촌 최대의 K-pop 축제 "2019 창원 K-pop 월드 페스티벌"이 최고의 축하 라인업과 함께 마침내 오는 11일 화려한 무대의 서막을 올린다. 올해 9회째인 "창원 K-pop 월드 페스티벌"은 K-pop을 사랑하는 전 세계인들이 참가해 퍼포먼스와 보컬 실력을 겨루는 한류 문화 축제다.

올해는 84개국 110개 지역 예선에 6,400개 팀이 참가해, 역대 최고 경쟁률인 490:1을 기록했다. 예선 결과, 뉴질랜드와 독일, 마다가스카르, 미국, 스페인, 싱가포르, 아일랜드, 카자흐스탄, 캄보디아, 캐나다, 쿠바, 쿠웨이트, 호주 등 13개국 13개 팀이 본선에 진출해 우승팀을 가릴 예정이다. 해마다 전 세계 각국의 주요 공연 시설과 한국 문화원 등에서 예선이 열릴 때마다 많으면 수천 명의 현지 관객이 함께 열광할 정도로 열기를 띄고 있고, 한국의 소프트파워를 각국에 알리는 공공외교의 장으로 자리 잡고 있다.

올해 본선 무대에는 최고의 K-pop 축제에 걸맞게 레드벨벳과 몬스타엑스, 모모랜드, THE BOYZ, ITZY,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등 대한민국 대표 K-pop 아티스트가 화려한 축하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또 세계적인 비보이팀 진조크루가 선보이는 오프닝 퍼포먼스도 만날 수 있다. 이와 함께 방송인 이휘재와 ITZY의 리아, 래퍼 딘딘이 공동 MC로 무대를 이끈다.

KBS와 외교부, 해외문화홍보원이 공동 주최하고 창원시와 BNK경남은행, 한국관광공사가 후원하는 "2019 창원 K-pop 월드 페스티벌"은 오는 11일 금요일, 저녁 7시 경남 창원시 창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유튜브와 트위터, 페이스북 등의 KBS월드 공식 계정을 통해 생방송으로 시청할 수 있다. 또 본 방송은 11월 중 KBS 2TV는 물론 한류 채널 KBS월드 TV, 동포 채널 KBS월드24 TV 등을 통해서도 전 세계에 방송할 예정이다. 또 행사 예선과 본선을 통해 확인한 전 세계 젊은이들의 K-pop 열기는 다큐멘터리로도 제작해 11월 3일 KBS 2TV, KBS월드 등을 통해 방송한다.



로크웰 오토메이션과 슐룸베르거, 합자투자법인 센시아 설립 발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로크웰 오토메이션과 슐룸베르거가 이미 발표한 바 있는 합작투자법인으로서 석유 및 가스 산업 최초의 디지털 구현 통합 자동화 솔루션 공급업체인 센시아 설립을 완료했다고 2일 발표했다. 이 합작투자법인은 슐룸베르거가 석유 및 가스 영역에서 쌓아온 깊이 있는 지식과 로크웰 오토메이션의 풍부한 자동화 및 정보 전문지식을 활용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시장에 초점을 맞추게 된다. 센시아 CEO인 앨런 렌트컴은 “센시아는 모든 석유 및 가스 회사들이 이용할 수 있는 범 산업 차원의 디지털화와 원활한 자동화를 이루어 이들의 자산이 보다 생산적이고 수익성 높게 운영될 수 있게 한다”며 “이는 석유 및 가스 생산과 운송 및 처리 과정을 한층 더 단순화시키고 안전하게 지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텍사스주 휴스턴에 본사가 있는 센시아는 초년도에 4억달러의 연 매출을 창출하고 약 1000명의 종업원을 고용할 계획이다. 센시아는 독립 법인으로 운영되는데 로크웰 오토메이션이 합작투자법인의 지분 53%를, 슐룸베르거는 47%를 소유하게 된다. 로크웰 오토메이션은 거래를 완료하면서 현금 2억5000만달러를 슐룸베르거에 지급했다.


로크웰 오토메이션과 슐룸베르거, 합자투자법인 센시아 설립 발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로크웰 오토메이션과 슐룸베르거가 이미 발표한 바 있는 합작투자법인으로서 석유 및 가스 산업 최초의 디지털 구현 통합 자동화 솔루션 공급업체인 센시아 설립을 완료했다고 2일 발표했다. 이 합작투자법인은 슐룸베르거가 석유 및 가스 영역에서 쌓아온 깊이 있는 지식과 로크웰 오토메이션의 풍부한 자동화 및 정보 전문지식을 활용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시장에 초점을 맞추게 된다. 센시아 CEO인 앨런 렌트컴은 “센시아는 모든 석유 및 가스 회사들이 이용할 수 있는 범 산업 차원의 디지털화와 원활한 자동화를 이루어 이들의 자산이 보다 생산적이고 수익성 높게 운영될 수 있게 한다”며 “이는 석유 및 가스 생산과 운송 및 처리 과정을 한층 더 단순화시키고 안전하게 지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텍사스주 휴스턴에 본사가 있는 센시아는 초년도에 4억달러의 연 매출을 창출하고 약 1000명의 종업원을 고용할 계획이다. 센시아는 독립 법인으로 운영되는데 로크웰 오토메이션이 합작투자법인의 지분 53%를, 슐룸베르거는 47%를 소유하게 된다. 로크웰 오토메이션은 거래를 완료하면서 현금 2억5000만달러를 슐룸베르거에 지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