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미운우리새끼" 독설가에서 사랑꾼으로 변신한 이승철, ‘미우새’ 전격 출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보컬의 신 이승철이 출연해 남다른 애처가 면모를 드러냈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가요계 독설가로 알려진 이승철이 母벤져스와 특급 케미를 선보였다.

이날, 가요계 독설가 이승철이 가정적인 남편의 모습으로 180도 변해 母벤져스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평소 딸 바보로 유명한 이승철은 녹화날 역시 딸이 골라준 옷을 입고 와 母벤져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특히, 결혼생활 12년차인 이승철은 지혜로운 연상의 아내 덕에 절대 싸움은 없다고 고백하며 스스로 애처가임을 밝혔다. 심지어 밖에서는 가수 후배들의 호랑이 선배인 그가 “이럴 땐 아내가 무섭다!” “식은땀까지 난다!”고 밝혀 녹화장이 발칵 뒤집히기도 했다.

한편, ‘아내가 무섭다’는 이승철의 이야기에 폭풍 공감한 사람은 따로 있었다. 바로 MC 신동엽! 신동엽은 “요즘 PD 아내와 같은 프로그램을 하고 있다.” 는 말을 시작으로 말 못 할 고충을 고백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독설가에서 사랑꾼으로 변한 보컬의 신 이승철의 색다른 면모는 지난 6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디어

더보기
미래엔, 교육부와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은 교육부 및 게임기반 교육콘텐츠기업 놀공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김영진 미래엔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12월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3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래엔은 교육부의 ‘혁신사업’이 단순히 노후화된 학교시설 개선을 넘어 학교 공간을 재구성하고 미래의 교육 문화를 만들어 가는 과정이라는 취지에 깊이 공감하여 그에 맞는 교과과정과 연계한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콘텐츠를 제공하는 데 뜻을 같이했다. 그동안 미래엔은 ‘새로운 배움 더 큰 즐거움의 구현’이란 비전 아래 교육 현장의 주인공인 교사와 학생의 역량 개발을 지원하고 더 나은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들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혁신사업’을 위해 미래엔은 교사 연수 기획 및 교수 학습 지원, 학교 수업 교구 개발 및 보급, 미래교육상 ‘공간혁신’ 분야 신설, 학교폭력 예방 뮤지컬 제공, 도서 기증 등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교육부와 함께 진행한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미래엔은 교과과정 안에서 학생들이 학교의 주인으로 학습 터전을 구성하는 과정에


LIFE

더보기
미래엔, 교육부와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은 교육부 및 게임기반 교육콘텐츠기업 놀공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김영진 미래엔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12월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3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래엔은 교육부의 ‘혁신사업’이 단순히 노후화된 학교시설 개선을 넘어 학교 공간을 재구성하고 미래의 교육 문화를 만들어 가는 과정이라는 취지에 깊이 공감하여 그에 맞는 교과과정과 연계한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콘텐츠를 제공하는 데 뜻을 같이했다. 그동안 미래엔은 ‘새로운 배움 더 큰 즐거움의 구현’이란 비전 아래 교육 현장의 주인공인 교사와 학생의 역량 개발을 지원하고 더 나은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들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혁신사업’을 위해 미래엔은 교사 연수 기획 및 교수 학습 지원, 학교 수업 교구 개발 및 보급, 미래교육상 ‘공간혁신’ 분야 신설, 학교폭력 예방 뮤지컬 제공, 도서 기증 등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교육부와 함께 진행한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미래엔은 교과과정 안에서 학생들이 학교의 주인으로 학습 터전을 구성하는 과정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