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KB손해보험, 국내 최초 온디맨드방식 시간제 배달업자이륜자동차보험 출시

보험이 필요한 시간에만 선택적으로 보장이 가능한 방식의 시간제 이륜자동차보험 판매 개시
지난 5일 배달의민족·스몰티켓과 시간제 배달운전자의 안전한 운행지원 위한 MOU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KB손해보험은 지난 6일 국내 최초로 온디맨드방식을 적용한 시간 단위의 배달업자이륜자동차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5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KB손해보험 본사 사옥에서 KB손해보험 상품총괄 김경선 부사장을 비롯하여 우아한청년들 윤현준 대표, 스몰티켓의 김정은 대표 및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시간제 배달운전자의 안전한 운행지원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성공적인 사업모델의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에 KB손해보험이 출시한 시간제 배달업자이륜자동차보험은 임시 배달업종사자에 대한 위험보장방안이 필요하다는 인식 아래 대표 배달앱 ‘배달의민족’의 제안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여 온디맨드 보험영역의 스타트업 회사인 ‘스몰티켓’을 포함한 3사 간 협업으로 개발되었다. 특히 이 상품은 인슈어테크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공유경제에 맞는 혁신 상품을 성공적으로 시장에 선보인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최근 배달앱 시장이 커지면서 임시 배달업종사자 수가 증가하고 있지만 현재 이들의 운행 중 사고를 전용으로 보장하는 보험상품은 없는 실정이다. 이에 임시 배달업종사자들은 비싼 보험료를 내고 1년짜리 유상운송보험을 가입하거나 사용 용도에 맞지 않는 가정용 이륜차보험만 가입해 사고 시 보상받지 못할 수 있는 위험에 노출되어 왔다.

이러한 위험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자 개발된 이 상품은 국내 최초로 보험이 필요한 시간 동안만 보장받을 수 있도록 설계된 온디맨드 방식의 시간 단위 상품이다. 또한 배달 및 택배 업무 중 발생한 사고로 인해 기존에 본인이 가입한 가정용이륜차보험에 보험료 할증 등의 불이익이 전가되지 않도록 하여 가입자의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 한 것 등이 주요 특징이다.

KB손해보험 자동차보험부문장 김민기 상무는 “그동안 높은 보험료로 인해 보험가입이 어려웠던 택배 및 배달업종사자 분들에게 보험이라는 안전장치를 제공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모바일 플랫폼 업체들과의 제휴를 통해 상생을 도모하고 나아가 더 나은 사회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손해보험은 시간제 배달업자이륜자동차보험 이외에도 금융, 교육, 자동차, 공유경제,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모바일 플랫폼업체와 ‘상생’을 키워드로 전략적 제휴를 통하여 협업을 추진 중이다. 플랫폼 전용상품의 개발은 물론 Open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지원 등 KB손해보험 및 KB금융그룹의 인프라를 이용해 모바일 플랫폼의 성장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DB손해보험, UNEP과 지속가능·녹색성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5일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의 다양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기 위해 유엔환경계획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진행되었으며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 정종표 부사장, 데첸 쉐링 유엔환경계획 아시아·태평양 소장 등이 참석했다. 업무 협약은 유엔환경계획의 글로벌 환경정책 동향, 선진 기업의 환경경영 사례와 우리나라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한 환경 정책을 소개하여 개발도상국의 모범 사례로 활용 할 수 있는 홍보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정남 사장은 “DB손해보험은 회사의 직원, 고객, 이해 관계자들과 힘을 모아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행동을 유도하며 사업으로 인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여 나가겠다”며 “경제, 사회, 환경적 관점에서 균형적인 성과 창출을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기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을 주제로 정책간담회가 환경부 박천규 차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 김명자 회장의 축사와


DB손해보험, UNEP과 지속가능·녹색성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5일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의 다양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기 위해 유엔환경계획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진행되었으며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 정종표 부사장, 데첸 쉐링 유엔환경계획 아시아·태평양 소장 등이 참석했다. 업무 협약은 유엔환경계획의 글로벌 환경정책 동향, 선진 기업의 환경경영 사례와 우리나라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한 환경 정책을 소개하여 개발도상국의 모범 사례로 활용 할 수 있는 홍보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정남 사장은 “DB손해보험은 회사의 직원, 고객, 이해 관계자들과 힘을 모아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행동을 유도하며 사업으로 인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여 나가겠다”며 “경제, 사회, 환경적 관점에서 균형적인 성과 창출을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기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을 주제로 정책간담회가 환경부 박천규 차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 김명자 회장의 축사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