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드라마스페셜 2019" 4개 작품만 남겨뒀다, 종합 예고 전격 공개!

“똑같은 건 재미없어. 이건 달라. 보여줄게. 전혀 다른 이야기를.”
‘사교-땐스의 이해’, ‘때빼고 광내고’, ‘감전의 이해’, ‘히든’ 차별화된 소재와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4개의 작품.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국내 방송사 중 유일하게 명맥을 이어온 단막극 대축제, ‘KBS 드라마스페셜 2019’이 중반부를 넘어선 가운데, 앞으로 4개의 작품만을 남겨두고 있다.

지난 6일 공개된 영상은 “똑같은 건 재미없고, 전혀 다른 이야기를 보여주겠다”는 ‘KBS 드라마스페셜 2019’만의 색깔을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이에 차별화된 소재와 이야기로 무장한 4개의 작품, ‘사교-땐스의 이해’, ‘때빼고 광내고’, ‘감전의 이해’, ‘히든’을 전격 분석해봤다.

먼저 바로 오늘(8일, 금) 방송을 앞두고 있는 ‘사교-땐스의 이해’는 극과 극의 콤플렉스를 가진 두 남녀가 ‘사교-땐스’ 교양 수업에서 만나 서로의 간극을 좁혀 나가는 본격 고정관념 타파 로맨틱 코미디. 신도현과 안승균이 각각 키가 큰 ‘아싸’ 수지와 키가 작은 ‘인싸’ 병현 역을 맡아 댄스 파트너로 호흡을 맞춘다. 사회의 고정관념이 만든 ‘키’에 대한 콤플렉스를 극복해나가는 이들을 통해 요즘 사회적으로도 이슈가 되고 있는 젠더 문제에 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는 시간을 마련한다.

15일(금) 방영될 ‘때빼고 광내고’는 범죄 전문 청소 업체란 특이한 소재를 내세웠다. 안나(나혜미)가 운영하는 업체에서 일하게 된 태랑(박은석)이 범죄 현장을 청소하다 새로운 사실을 발견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뒤이어 22일(금) 방영되는 ‘감전의 이해’는 7년이나 사귀었던 남자친구 원재(장인섭)가 감전사고를 당한 후 갑작스런 이별통보를 하자, 그 이유를 찾아 나선 남영(주민경)의 이야기를 다룬다. 주변 인물들을 찾아가 함께 대화를 나누며, 이별의 아픔을 달래고 사랑이 끝나는 이유는 무엇일지 생각해본다.

KBS 드라마 스페셜 2019 그 대미를 장식할 작품은 바로 29일(금) 방영될 ‘히든’이다. 이 드라마는 촉법 소년(만 10세 이상~14세 미만으로 형벌을 받을 범법행위를 한 미성년자)이란 소재를 전면에 내세웠다. 10살짜리 어린 아이의 철없는 행동으로 동료를 잃고 아이들의 선함을 믿지 않는 경위 주경(류현경). 어느 날 중3 소년 김건(서동현)이 엄마를 때리고 도망치는 사건이 터지고, 이를 둘러싼 미스터리를 좇으며 발견하게 된 놀라운 사실에 대해 다룬다.

이처럼 댄스, 범죄 전문 청소 업체, 감전과 이별, 촉법 소년 등 여타 드라마에서 보기 어려웠던 차별화된 소재가 로맨틱 코미디, 스릴러, 미스터리, 드라마 등 다양한 장르 속에서 흥미로운 전개를 펼쳐나갈 예정. 제작진은 “앞으로 시청자들의 눈높이와 오감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4편의 작품이 남아있다. 부쩍 쌀쌀해진 11월의 금요일 밤, 따뜻하고 알차게 한 주를 마무리할 수 있는 ‘KBS 드라마 스페셜 2019’과 함께 해달라”고 전했다.



DB손해보험, UNEP과 지속가능·녹색성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5일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의 다양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기 위해 유엔환경계획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진행되었으며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 정종표 부사장, 데첸 쉐링 유엔환경계획 아시아·태평양 소장 등이 참석했다. 업무 협약은 유엔환경계획의 글로벌 환경정책 동향, 선진 기업의 환경경영 사례와 우리나라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한 환경 정책을 소개하여 개발도상국의 모범 사례로 활용 할 수 있는 홍보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정남 사장은 “DB손해보험은 회사의 직원, 고객, 이해 관계자들과 힘을 모아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행동을 유도하며 사업으로 인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여 나가겠다”며 “경제, 사회, 환경적 관점에서 균형적인 성과 창출을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기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을 주제로 정책간담회가 환경부 박천규 차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 김명자 회장의 축사와


DB손해보험, UNEP과 지속가능·녹색성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5일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의 다양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기 위해 유엔환경계획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진행되었으며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 정종표 부사장, 데첸 쉐링 유엔환경계획 아시아·태평양 소장 등이 참석했다. 업무 협약은 유엔환경계획의 글로벌 환경정책 동향, 선진 기업의 환경경영 사례와 우리나라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한 환경 정책을 소개하여 개발도상국의 모범 사례로 활용 할 수 있는 홍보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정남 사장은 “DB손해보험은 회사의 직원, 고객, 이해 관계자들과 힘을 모아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행동을 유도하며 사업으로 인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여 나가겠다”며 “경제, 사회, 환경적 관점에서 균형적인 성과 창출을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기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을 주제로 정책간담회가 환경부 박천규 차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 김명자 회장의 축사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