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꽃길만 걸어요" 최윤소는 무사히 시계를 돌려받을 수 있을까

설정환, 최윤소의 고장난 시계 부품 직접 찾으러 다녀
‘꽃길만 걸어요’ ‘안하무인 사장 딸’ 정유민과 첫 만남에 뺨 맞은 설정환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최윤소는 시계를 돌려받을 수 있을까.

어제(7일) 방송된 KBS 1TV 저녁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에서는 자동차 수리비를 마련하고 시계를 돌려받기 위해 하나음료 공모전을 준비하는 최윤소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자동차 수리비로는 턱없이 모자란 금액을 받은 봉천동(설정환 분)은 강여원(최윤소 분)에게 나머지 수리비를 받을 때까지 시계를 담보로 갖고 있겠다고 했다.
하지만 여원은 고장 난 시계를 하루빨리 고쳐야 한다며 재촉했고, 두 사람은 시계를 수리하기 위해 수리점을 찾았다.

그곳에서 여원은 시계를 고칠 수 있다는 말에 안도했다. 하지만 시계를 되찾기 위해서는 자동차 수리비를 마련해야 했기에 여원은 상금이 걸려 있는 하나음료의 이름 짓기 공모전에 지원하기로 했다.
그러던 중 천동은 부품이 없어 시계를 고칠 수 없다는 연락을 받았고, 이에 직접 부품을 구하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과연 천동이 부품을 찾아 시계를 고칠 수 있을지, 그리고 여원은 시계를 돌려받게 될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한편, 안하무인 황수지(정유민 분)가 주변을 난감하게 했다.
황병래(선우재덕 분)는 딸 수지가 팝 아티스트가 되기 위해 MBA를 포기했다는 사실에 노여워했다.
다음날 회사에서 믿었던 김지훈(심지호 분)마저 수지의 편을 들며 자신을 설득하자 병래는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고 지훈의 표정은 어두워졌다.

그런가 하면 천동은 지훈의 요청에 카페에서 시비가 붙은 수지를 찾아가 그녀 대신 피해자에게 사과하며 사고를 수습했다.
하지만 수지는 자신을 밖으로 데리고 나와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경고하는 천동의 뺨을 때렸고, 천동은 황당해했다. 첫 만남에서 좋지 않은 인상을 남긴 두 사람이 향후 어떤 관계를 이어갈지 관심이 모아진다.

최윤소가 시계를 제대로 돌려받을 수 있을지와 첫 만남에서 수지에게 뺨을 맞은 천동의 다음 이야기가 공개될 ‘꽃길만 걸어요’ 10회는 오늘(8일) 오후 8시 30분 KBS 1TV를 통해 방송된다.



DB손해보험, UNEP과 지속가능·녹색성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5일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의 다양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기 위해 유엔환경계획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진행되었으며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 정종표 부사장, 데첸 쉐링 유엔환경계획 아시아·태평양 소장 등이 참석했다. 업무 협약은 유엔환경계획의 글로벌 환경정책 동향, 선진 기업의 환경경영 사례와 우리나라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한 환경 정책을 소개하여 개발도상국의 모범 사례로 활용 할 수 있는 홍보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정남 사장은 “DB손해보험은 회사의 직원, 고객, 이해 관계자들과 힘을 모아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행동을 유도하며 사업으로 인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여 나가겠다”며 “경제, 사회, 환경적 관점에서 균형적인 성과 창출을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기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을 주제로 정책간담회가 환경부 박천규 차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 김명자 회장의 축사와


DB손해보험, UNEP과 지속가능·녹색성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5일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의 다양한 실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기 위해 유엔환경계획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호텔에서 진행되었으며 DB손해보험 김정남 사장, 정종표 부사장, 데첸 쉐링 유엔환경계획 아시아·태평양 소장 등이 참석했다. 업무 협약은 유엔환경계획의 글로벌 환경정책 동향, 선진 기업의 환경경영 사례와 우리나라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한 환경 정책을 소개하여 개발도상국의 모범 사례로 활용 할 수 있는 홍보방안 등을 담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정남 사장은 “DB손해보험은 회사의 직원, 고객, 이해 관계자들과 힘을 모아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행동을 유도하며 사업으로 인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여 나가겠다”며 “경제, 사회, 환경적 관점에서 균형적인 성과 창출을 통해 지속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윤리경영, 환경경영 등 다양한 기업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오염 없는 지구 : 지속가능·녹색성장’을 주제로 정책간담회가 환경부 박천규 차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 김명자 회장의 축사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