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신일, 넓은 청정면적 자랑하는 ‘28평형 대용량 공기청정기’ 출시

일반 가정은 물론, 학교, 사무실, 카페, 병원 등 넓은 공간에서 사용
제품 양방향으로 필터를 탑재한 듀얼 형태로 오염물질 강력하게 흡입, 청정
직원들이 제작한 유튜브 영상으로 제품 홍보

 

공기청정기는 사용면적보다 청정면적이 적을 경우, 공기정화 능력이 떨어지기 마련이다. 이에 대한민국 종합가전 기업 신일은 ‘28평형 대용량 공기청정기’를 출시해 소비자를 공략한다. 이번 신제품은 일반 가정은 물론, 학교, 사무실, 카페, 병원 등 넓은 공간에서 사용하기 좋다.

이번 신제품은 양방향으로 필터를 탑재한 듀얼 형태로, 오염물질을 강력하게 흡입하고 청정하는 것이 특징이다. 필터는 프리필터와 2중 복합필터(헤파필터, 카본필터)로 정밀하게 구성됐다. 프리필터는 머리카락, 굵은 먼지 등 크기가 큰 이물질을 차단한다. 이어 H13등급의 헤파필터는 0.3μm(마이크로미터) 크기의 미세먼지, 황사세균, 미생물 등을 걸러내며, 카본필터는 냄새를 억제하고 악취를 제거해 준다.

제품 상단에 위치한 LED를 통해 실내 공기 상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으며, 공기오염도를 4가지 색상으로 구분해 안내한다. 또한 터치 방식 버튼으로 조작이 간편하고, 이동식 바퀴를 장착해 원하는 위치에서 사용하기 좋다. 디자인은 군더더기 없이 깔끔해 공간 어디에 놓아도 잘 어울리며, 국내 유명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신일은 해당 제품의 홍보를 위해 자사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영상을 공개한다. 직원들이 직접 출연/제작한 영상에서는 제품의 기능을 쉽게 설명해 소비자의 이해를 돕고 깜짝 재미도 선사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LG화학, GS칼텍스와 빅데이터 활용해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GS칼텍스와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손잡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그린카와 함께 ‘충전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전기차 생태계 발전을 위한 충전 솔루션 개발 필요성에 뜻을 같이하고 전기차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배터리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면서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함께 협업하게 되었다. 이날 체결식에는 LG화학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 김정수 전무, 시그넷이브이 황호철 대표,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이행열 대표, 그린카 김상원 대표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전소에서 수집한 전기차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배터리 특화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LG화학과 GS칼텍스는 우선적으로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는 전기차가 GS칼텍스 충전소에서 충전


LIFE

더보기
LG화학, GS칼텍스와 빅데이터 활용해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GS칼텍스와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손잡고 빅데이터를 활용한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지난 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시그넷이브이, 소프트베리,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그린카와 함께 ‘충전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G화학과 GS칼텍스는 전기차 생태계 발전을 위한 충전 솔루션 개발 필요성에 뜻을 같이하고 전기차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해 배터리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하면서 전기차 업계 파트너들과 함께 협업하게 되었다. 이날 체결식에는 LG화학 자동차전지사업부장 김동명 부사장, GS칼텍스 전략기획실장 김정수 전무, 시그넷이브이 황호철 대표,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 케이에스티 모빌리티 이행열 대표, 그린카 김상원 대표를 비롯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전소에서 수집한 전기차 빅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배터리 특화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LG화학과 GS칼텍스는 우선적으로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배터리 안전진단 서비스는 전기차가 GS칼텍스 충전소에서 충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