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볼보그룹코리아,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 참가해 건설기계산업 주도할 스마트 솔루션 전격 공개

건설기계업체 유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건설자동화 부분 파트너, LH 전시관 내 세종 스마트시티 조성공사에 적용될 첨단기술 선보여
볼보건설기계그룹 고유의 디지털 혁신 기술 적용한 디그 어시스트, 볼보 액티브 컨트롤, 볼보 케어트랙 등 다양한 스마트 솔루션 전시
볼보 3대 브랜드 가치인 품질/안전/환경 기반으로 국내 스마트 건설기술 적극 도입해 안전하고 효율성 높은 작업현장 이끌어나갈 것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세계적인 건설기계 제조업체 볼보그룹코리아가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진행되는 ‘2019 스마트건설기술·안전 엑스포’에 참가해 세종 스마트시티 조성공사의 건설 자동화 부분 파트너로서 한국토지주택공사 전시관 내에서 볼보의 첨단 기술을 선보였다.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는 국토해양부가 주최하고 한국의 대표적인 인프라 연구기관인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6개 기관이 주관하는 국내 최대의 스마트건설 기술 전문 행사이다. 국내 스마트 건설기술 활성화와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기술 융·복합을 위한 업역 간 소통, 첨단기술 및 산업 트렌드를 공유하는 데 의의를 두고 있다.

볼보그룹코리아는 이번 엑스포 전시회에서 Automation, Electromobility, Connectivity 분야를 전시 주제로 삼아 건설기계에 디지털 혁신 기술을 융합한 다양한 스마트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표적으로 볼보 굴착기에 각종 센서와 제어기, 위성측위시스템 등을 넣어 별도 측량자의 도움 없이 작업 정보를 운전자에게 실시간 제공하는 솔루션인 ‘디그 어시스트’와 버튼과 레버 하나로 평탄화 작업을 가능케 할 뿐만 아니라 회전각도·높이·깊이를 자동으로 제한하는 볼보만의 첨단 머신 가이던스인 ‘볼보 액티브 컨트롤’ 및 장비 원격 모니터링을 통해 작업장 관리와 장비 운영의 효율을 높여주는 텔레매틱스 시스템인 ‘볼보 케어트랙‘ 등을 소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볼보그룹코리아는 스마트한 연구개발 환경 도입을 위해 국내 건설기계 업계 최초로 선보인 첨단 VR 시스템을 창원 공장에서 전시장으로 그대로 옮겨와, 참가 고객들이 직접 가상 공간에서 스마트 기술이 적용된 첨단 장비를 실제와 같이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가상현실은 새로운 핵심 ICT 기술 중 하나로, 디지털 환경에 현실 세계와 동일한 환경의 가상의 공간을 구축해 사전 구현 및 체험할 수 있어 굴착기 개발 과정에 있어서 불필요한 작업과 물리적인 단계를 줄이고, 문제점을 조기에 검증하는 등 효율적인 시험이 가능하다.

볼보건설기계 국내영업서비스 부문 총괄 임재탁 부사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글로벌 건설기계 제조업체로서의 디지털 혁신 기술과 그 기술이 적용된 첨단 장비들을 널리 알릴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앞으로도 인공지능(AI)과 빅 데이터(Big Data) 등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적극 활용하여 인프라스트럭쳐 솔루션 분야 선도 기업으로서 더욱 매진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말했다.

한편 볼보그룹코리아는 8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세종 5-1생활권 조성공사에 스마트건설기술 적용을 위해 건설기계제조업체로서는 유일하게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와 건설자동화 부분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GV, 중국 시노펙 그룹이 개발하는 하동군 갈사산업단지 조성 프로젝트에 전기공사·LED조명 공급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중국 시노펙 그룹이 국내 경남 하동군에 조성 예정인 하동화공화학보세공업단지 프로젝트에 LED조명기기 전문기업인 GV가 프로젝트에 필요한 제반 전기공사 및 LED조명을 공급하는 업무협약식을 지난달 27일 체결하였다. 협약식에는 시노펙 그룹의 부총경리, 하동군수, GV회장, 북항개발그룹의 대표 등과 국내 외 다수의 투자자와 기자들이 참석하였다. 경남 하동군의 전략 숙원사업이었던 하동화공화학보세공업단지는 하동군 금성면 갈사, 가덕리 일원의 육·해상 약 170만평 부지에 LNG복합발전소 및 LNG허브터미널, OIL터미널과 각종 부대시설 등이 들어온다. 총 사업비 15조원의 대형 프로젝트로 향후 동북아 최대의 LNG 허브 및 발전단지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하동군과 중국 시노펙 그룹은 하동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부산북항종합개발그룹이 설립하는 SPC에 참여하기로 했다. 이 SPC를 통해 GV는 하동 산업단지 건설에 필요한 제반 전기공사 시공 및 LED조명 관련 제품의 독점적 공급의 권리 부여와 더불어 단지 내 인프라 및 시설 설계 시 GV 제품 사양을 반영해 설계하기로 하였다. GV 채만희 회장은 “이번 하동군 산업단지 조성의


GV, 중국 시노펙 그룹이 개발하는 하동군 갈사산업단지 조성 프로젝트에 전기공사·LED조명 공급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중국 시노펙 그룹이 국내 경남 하동군에 조성 예정인 하동화공화학보세공업단지 프로젝트에 LED조명기기 전문기업인 GV가 프로젝트에 필요한 제반 전기공사 및 LED조명을 공급하는 업무협약식을 지난달 27일 체결하였다. 협약식에는 시노펙 그룹의 부총경리, 하동군수, GV회장, 북항개발그룹의 대표 등과 국내 외 다수의 투자자와 기자들이 참석하였다. 경남 하동군의 전략 숙원사업이었던 하동화공화학보세공업단지는 하동군 금성면 갈사, 가덕리 일원의 육·해상 약 170만평 부지에 LNG복합발전소 및 LNG허브터미널, OIL터미널과 각종 부대시설 등이 들어온다. 총 사업비 15조원의 대형 프로젝트로 향후 동북아 최대의 LNG 허브 및 발전단지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하동군과 중국 시노펙 그룹은 하동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부산북항종합개발그룹이 설립하는 SPC에 참여하기로 했다. 이 SPC를 통해 GV는 하동 산업단지 건설에 필요한 제반 전기공사 시공 및 LED조명 관련 제품의 독점적 공급의 권리 부여와 더불어 단지 내 인프라 및 시설 설계 시 GV 제품 사양을 반영해 설계하기로 하였다. GV 채만희 회장은 “이번 하동군 산업단지 조성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