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볼보그룹코리아,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 참가해 건설기계산업 주도할 스마트 솔루션 전격 공개

건설기계업체 유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건설자동화 부분 파트너, LH 전시관 내 세종 스마트시티 조성공사에 적용될 첨단기술 선보여
볼보건설기계그룹 고유의 디지털 혁신 기술 적용한 디그 어시스트, 볼보 액티브 컨트롤, 볼보 케어트랙 등 다양한 스마트 솔루션 전시
볼보 3대 브랜드 가치인 품질/안전/환경 기반으로 국내 스마트 건설기술 적극 도입해 안전하고 효율성 높은 작업현장 이끌어나갈 것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세계적인 건설기계 제조업체 볼보그룹코리아가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진행되는 ‘2019 스마트건설기술·안전 엑스포’에 참가해 세종 스마트시티 조성공사의 건설 자동화 부분 파트너로서 한국토지주택공사 전시관 내에서 볼보의 첨단 기술을 선보였다.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는 국토해양부가 주최하고 한국의 대표적인 인프라 연구기관인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6개 기관이 주관하는 국내 최대의 스마트건설 기술 전문 행사이다. 국내 스마트 건설기술 활성화와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기술 융·복합을 위한 업역 간 소통, 첨단기술 및 산업 트렌드를 공유하는 데 의의를 두고 있다.

볼보그룹코리아는 이번 엑스포 전시회에서 Automation, Electromobility, Connectivity 분야를 전시 주제로 삼아 건설기계에 디지털 혁신 기술을 융합한 다양한 스마트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표적으로 볼보 굴착기에 각종 센서와 제어기, 위성측위시스템 등을 넣어 별도 측량자의 도움 없이 작업 정보를 운전자에게 실시간 제공하는 솔루션인 ‘디그 어시스트’와 버튼과 레버 하나로 평탄화 작업을 가능케 할 뿐만 아니라 회전각도·높이·깊이를 자동으로 제한하는 볼보만의 첨단 머신 가이던스인 ‘볼보 액티브 컨트롤’ 및 장비 원격 모니터링을 통해 작업장 관리와 장비 운영의 효율을 높여주는 텔레매틱스 시스템인 ‘볼보 케어트랙‘ 등을 소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볼보그룹코리아는 스마트한 연구개발 환경 도입을 위해 국내 건설기계 업계 최초로 선보인 첨단 VR 시스템을 창원 공장에서 전시장으로 그대로 옮겨와, 참가 고객들이 직접 가상 공간에서 스마트 기술이 적용된 첨단 장비를 실제와 같이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가상현실은 새로운 핵심 ICT 기술 중 하나로, 디지털 환경에 현실 세계와 동일한 환경의 가상의 공간을 구축해 사전 구현 및 체험할 수 있어 굴착기 개발 과정에 있어서 불필요한 작업과 물리적인 단계를 줄이고, 문제점을 조기에 검증하는 등 효율적인 시험이 가능하다.

볼보건설기계 국내영업서비스 부문 총괄 임재탁 부사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글로벌 건설기계 제조업체로서의 디지털 혁신 기술과 그 기술이 적용된 첨단 장비들을 널리 알릴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앞으로도 인공지능(AI)과 빅 데이터(Big Data) 등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적극 활용하여 인프라스트럭쳐 솔루션 분야 선도 기업으로서 더욱 매진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말했다.

한편 볼보그룹코리아는 8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세종 5-1생활권 조성공사에 스마트건설기술 적용을 위해 건설기계제조업체로서는 유일하게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와 건설자동화 부분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미디어

더보기
LG전자, 오는 5월 출시 전략 스마트폰 브랜드 이름 ‘LG 벨벳’으로 결정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LG전자가 다음 달 국내 시장에 출시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브랜드 이름을 ‘LG 벨벳’으로 결정했다. ‘LG 벨벳’은 물방울 카메라와 대칭형 타원 디자인을 적용한 볼수록 만지고 싶은 매력적인 스마트폰이다. LG전자는 부드럽고 유연하고 매끄러운 특징과 손에 쥐었을 때 느낄 수 있는 편안함과 개성을 표현하기 위해 벨벳을 선택했다. 벨벳에서 연상되는 고급스러운 이미지처럼 신제품의 세련된 디자인이 고객들에게 직관적으로 전달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LG전자는 기존 ‘G시리즈’, ‘V시리즈’ 대신 플래그십 제품마다 소비자의 요구와 시장 트렌드를 시의성 있게 반영하고 제품의 특성을 직관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별도의 브랜드를 적용할 계획이다. 이는 대다수의 스마트폰 업체들이 적용하고 있는 ‘알파벳+숫자’로 획일적으로 사양 개선과 출시 시기만을 보여주는 기존 스마트폰 네이밍 체계에서 벗어나, 이름에서부터 제품의 특성을 직관적으로 표현해 고객들이 쉽게 이해하고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는 취지다. ‘LG 벨벳’은 전면 디스플레이 좌우 끝을 완만하게 구부린 ‘3D 아크 디자인’을 처음으로 적용한 데다 후면 커버도


LIFE

더보기
LG전자, 오는 5월 출시 전략 스마트폰 브랜드 이름 ‘LG 벨벳’으로 결정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LG전자가 다음 달 국내 시장에 출시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브랜드 이름을 ‘LG 벨벳’으로 결정했다. ‘LG 벨벳’은 물방울 카메라와 대칭형 타원 디자인을 적용한 볼수록 만지고 싶은 매력적인 스마트폰이다. LG전자는 부드럽고 유연하고 매끄러운 특징과 손에 쥐었을 때 느낄 수 있는 편안함과 개성을 표현하기 위해 벨벳을 선택했다. 벨벳에서 연상되는 고급스러운 이미지처럼 신제품의 세련된 디자인이 고객들에게 직관적으로 전달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LG전자는 기존 ‘G시리즈’, ‘V시리즈’ 대신 플래그십 제품마다 소비자의 요구와 시장 트렌드를 시의성 있게 반영하고 제품의 특성을 직관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별도의 브랜드를 적용할 계획이다. 이는 대다수의 스마트폰 업체들이 적용하고 있는 ‘알파벳+숫자’로 획일적으로 사양 개선과 출시 시기만을 보여주는 기존 스마트폰 네이밍 체계에서 벗어나, 이름에서부터 제품의 특성을 직관적으로 표현해 고객들이 쉽게 이해하고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는 취지다. ‘LG 벨벳’은 전면 디스플레이 좌우 끝을 완만하게 구부린 ‘3D 아크 디자인’을 처음으로 적용한 데다 후면 커버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