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99억의 여자" 첫 정극연기 도전!

“많은 캐릭터를 잘 해석해내는 연기자되고 싶다”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99억의 여자’를 통해 첫 정극연기에 도전하는 영재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그룹 BAP 출신으로 그룹 해체 후 솔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영재는 최근 두번째 미니앨범 ‘온앤온’을 통해 타이틀 곡 ‘Forever Love’를 공개했으며, ‘99억의 여자’로 첫 정극연기에 도전하며 관심을 집중시켰다.

오는 12월 4일 첫방송 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99억을 손에 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극중 영재는 김강우(강태우 역)가 관리하는 PC방 아르바이트생 ‘김석’ 역을 맡는다. 평범해 보이지만, 중고등학생 시절부터 해킹으로 이름을 날리던 컴퓨터 전문가로 동생 죽음의 비밀을 파헤치는 강태우의 든든한 조력자로 활약한다.

첫 정극연기에 도전하는 영재는 “정극 데뷔작을 너무 훌륭하신 선배님들, 스탭분들과 함께 하게 되어서 너무 기쁘고 영광이다”라며 첫 정극 도전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영재는 ‘김석’이라는 캐릭터에 대해서 “드라마안에서 제일 순수하고 아이같은 느낌을 받았다. 승부욕도 있어 보이고 그때 그때 감정에 충실한 캐릭터 같다는 생각을 했다” 라며 자신의 캐릭터에 대한 섬세한 분석력과 자신감을 보였다.

영재는 현장에서 다른 선배들의 촬영장면도 계속 모니터하면서 공부한다고 밝히며, 특히 배우 김강우와 함께하는 장면이 많기 때문에 김강우 배우에게 많은 가르침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또, 이지훈 배우와는 개인적으로 친분이 있어 형,동생 관계로 많은 조언들을 듣고 있다고 감사를 표했다. 그리고, “ ‘99억의 여자’를 위해 정말 훌륭하신 연기자분들과 감독님 및 스탭분들이 좋은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계신다. 그 노력이 시청자분들에게 닿을 수 있었으면 좋겠고 많이 사랑해주시고 응원 해주셨으면 좋겠다.” 라며 드라마 ‘99억의 여자’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내며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동백꽃 필 무렵’ 후속으로 12월 4일에 첫방송될 예정이다.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 운영사 ‘베드라디오’, 성공적 도외 진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베드라디오가 지난 10월 전주의 일퍼센트그룹과 1%호스텔의 위탁경영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베드라디오는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 ‘베드라디오 동문’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계약을 통해 ㈜베드라디오는 일퍼센트그룹이 소유하고 있는 ‘1%호스텔’의 브랜드 마케팅, 인력관리, 예약관리 등의 업무 지원 내용을 포함한 위탁경영을 맡고, 일퍼센트그룹은 ‘1%호스텔’의 운영을 향후 5년간 베드라디오에 위임한다. ‘1%호스텔’은 현재 총 6층으로 도미토리와 개인실을 합해 약 130명이 머무를 수 있는 규모이다. 전주 한옥마을이 도보로 5분 거리에 위치하며, 전동성당, 풍남문, 전주 남문시장 등이 인근에 있어 관광객들이 상시 머문다. 베드라디오는 ‘베드라디오 동문’ 운영을 통해 구축한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의 경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달부터 가격관리와 예약 채널 최적화를 위한 업무를 시작했으며, 향후 2개월간의 브랜드 리뉴얼 기간을 거쳐 공간 및 운영관리시스템 등을 재정비한다. 이와 함께 주변의 관광요소를 활용한 로컬 기반 투어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 일퍼센트그룹과의 계약은 베드라디오의 첫 도외 진출로, 이는 제주의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 운영사 ‘베드라디오’, 성공적 도외 진출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베드라디오가 지난 10월 전주의 일퍼센트그룹과 1%호스텔의 위탁경영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베드라디오는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 ‘베드라디오 동문’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계약을 통해 ㈜베드라디오는 일퍼센트그룹이 소유하고 있는 ‘1%호스텔’의 브랜드 마케팅, 인력관리, 예약관리 등의 업무 지원 내용을 포함한 위탁경영을 맡고, 일퍼센트그룹은 ‘1%호스텔’의 운영을 향후 5년간 베드라디오에 위임한다. ‘1%호스텔’은 현재 총 6층으로 도미토리와 개인실을 합해 약 130명이 머무를 수 있는 규모이다. 전주 한옥마을이 도보로 5분 거리에 위치하며, 전동성당, 풍남문, 전주 남문시장 등이 인근에 있어 관광객들이 상시 머문다. 베드라디오는 ‘베드라디오 동문’ 운영을 통해 구축한 로컬 소셜라이징 호스텔의 경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달부터 가격관리와 예약 채널 최적화를 위한 업무를 시작했으며, 향후 2개월간의 브랜드 리뉴얼 기간을 거쳐 공간 및 운영관리시스템 등을 재정비한다. 이와 함께 주변의 관광요소를 활용한 로컬 기반 투어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 일퍼센트그룹과의 계약은 베드라디오의 첫 도외 진출로, 이는 제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