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도도솔솔라라솔, 더욱 단단해진 고아라X이재욱의 사랑 ‘설렘 ↑’

URL복사

 

[이슈투데이=송이라 기자]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와 이재욱의 로맨스에 또 다른 변수가 찾아왔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13회에서는 구라라(고아라 분)와 선우준(이재욱 분)이 다시 한번 서로를 향한 굳건한 마음을 확인했다. 미래를 위해 잠시 '안녕'을 선언했지만, 멀리 떨어져 있어도 애틋함은 그대로였다. 이제야 제자리를 찾은 구라라와 선우준 앞에 '뉴페이스' 정가영(권은빈 분)이 등장, 마지막까지 방심할 수 없는 '라라준' 로맨스에 궁금증을 높였다.

모두에게 충격을 안겼던 구라라와 차은석(김주헌 분)의 깜짝 결혼식은 해프닝으로 끝났다. 이는 진하영(신은수 분)과 이승기(윤종빈 분)의 스몰 웨딩 사업 홍보의 일환이었던 것. 무작정 결혼식장을 찾아가 구라라를 데리고 나와 '웨딩크래셔'가 됐던 선우준은 사건의 전말을 듣고 창피함에 괴로워했다. 한적한 바닷가로 떠나 행복한 시간을 보낸 두 사람은 애틋한 마음을 다시 확인했다. '잠시만 안녕'을 선언하고 각자의 시간을 보낸 두 사람이었지만, 단단한 마음은 변함이 없었다. 그러나 행복한 두 사람의 모습 위로 '이 순간이 너무 좋아서 우리의 이야기가 여기서 해피엔딩으로 끝이 나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는 선우준의 의미심장한 내레이션은 왠지 모를 불안감을 자아냈다.

앞서 구라라는 아빠가 사준 차 '쥬쥬'를 팔아 마련한 돈을 선우준 엄마 조윤실(서이숙 분)에게 건네며 '러블리 채무자' 생활을 청산했다. 그러나 선우준은 조윤실에게 건네받은 봉투 속에서 구라라가 미처 빼지 못한 영수증을 발견, 쥬쥬를 되찾았다. 선우준은 '허락 없이 돈 갚지 마'라며 쥬쥬를 구라라에게 다시 선물, 헤어짐의 시간 동안 채무 관계로라도 묶여있길 바란다고 불안한 마음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또한 선우준은 오랜만에 찾은 라라랜드에서 구라라의 부모님이 쓰던 부부 찻잔을 발견했다. 나중에 남편이랑 같이 쓸 거라던 구라라의 말을 기억하고 하나를 챙겨 두는 그의 귀여운 모습도 미소를 안겼다.

한편 차은석을 SNS 응원자 '도도솔솔라라솔'로 추리했던 구라라의 예상은 빗나갔다. 차은석은 오해를 하게 한 것 같다며 구라라의 '반짝 별' 찾기에 동참했다. 라라랜드에 피아노를 배달한 이를 찾기 위해 추민수(최광제 분)에게 도움을 청한 두 사람. 추민수는 전문가(?) 답게 중고 피아노가게 사장을 빠르게 찾아내 피아노를 주문한 사람이 김만복(이순재 분)이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그러나 구라라가 고마움을 표하러 간 비닐하우스에는 김만복이 쓰러져 있었다. 김만복이 언제부터 구라라를 알고 도움을 준 것인지, 그가 진짜 '반짝 별'인지 등 여러 의문은 김만복이 쓰러지면서 다시 미궁에 빠졌다.

김만복이 쓰러지면서, 은포 마을에도 뜻밖의 위기가 닥쳤다. 사업이 어려운 김만복의 아들이 진헤어와 라라랜드 건물을 팔기로 한 것. 라라랜드 건물을 같이 쓰고 있는 이승기는 시름이 깊어지자 결국 선우준에게 연락해 상황을 알렸다. 상황을 알게 된 선우준은 김만복을 만나러 구라라 몰래 은포로 향했고, 병원에서 차은석과 마주하게 됐다. 오랜만에 단둘이 대화를 나누면서 차은석은 결혼식장에서 신부를 데리고 도망갔던 선우준의 대담한 행동을 언급했다. 그러자 선우준은 '하나만 생각하면 된다. 라라'라고 대수롭지 않게 이야기해 설렘을 유발하기도. 차은석은 그런 선우준에게 두 사람 덕에 웃음을 되찾은 삶을 고백, 서로를 경계하던 두 사람이 진심을 터놓고 우정을 쌓는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선우준이 비밀스럽게 은포에 다녀간 뒤, 좋은 소식이 연이어 들려왔다. '웨딩크래셔' 선우준 덕에 진하영과 이승기의 '조이풀 웨딩' 홍보 영상 조회수가 폭발한 것. 또한 차은석이 건물을 사면서 은포에서의 추억이 깃든 건물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구라라는 '라라랜드가 사라지지 않아서 다행이야. 오늘같이 기쁜 날 너도 같이 있으면 좋을 텐데'라며 되찾은 평화로운 일상과 기쁨을 선우준과 함께 나누고 싶어 했다.

평화로운 순간도 잠시, 의문의 인물 정가영이 선우준 앞에 나타났다. 구라라에게 줄 반지를 고르는 선우준에게 다가간 정가영은 '찾았다. 그동안 나 안 보고 싶었어?'라는 말로 인사를 건네 궁금증을 더했다. 굳건한 두 사람 앞에 나타난 정가영의 등장이 이들의 로맨스에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13회 시청률은 4.0%(2부/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뜨거운 호응을 이어갔다. '도도솔솔라라솔' 14회는 오늘(19일)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미디어

더보기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