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현대자동차-이베코그룹, 상용차 부문 상호 협력 방안 모색

URL복사

 

현대자동차가 이베코(IVECO)그룹과 상용차 부문에서 상호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현대자동차는 4일 오후 현대차 양재동 사옥에서 이베코그룹과 ‘공동 기술 및 상호 공급 기회 탐색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장재훈 현대차 사장, 마틴 자일링어(Martin Zeilinger) 현대차 상용개발담당 부사장, 게릿 막스(Gerrit Marx) 이베코그룹 CEO, 마르코 리카르도(Marco Liccardo) 이베코그룹 최고 기술 및 디지털 책임자(CT&DO, Chief Technology & Digital Officer) 등이 참석했다.

이베코그룹은 이탈리아 토리노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 세계 36개국에 진출한 글로벌 상용차 전문 기업이다.

이번 협약은 양 사가 글로벌 상용차 부문에서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한 차원에서 이뤄졌다.

양 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전동화 시스템을 포함한 기술·부품·시스템 등의 교차 사용 △신기술·플랫폼 공동 개발·공유 등 상용차 관련 분야에서 상호 협업이 가능한 부분을 살펴볼 예정이다.

부품, 시스템 등의 공동 구매를 통한 효율성 제고 방안도 타진한다. 현대차는 이번 이베코그룹과의 협약이 양 사 간 긴밀한 파트너십 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급변하는 상용차 시장에서 혁신적인 솔루션 창출을 통해 선도적인 위치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