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네이티브엑스, 콰이 포 비즈니스 공식 마케팅 파트너 지정

URL복사

 

네이티브엑스(Nativex)가 콰이 포 비즈니스와의 글로벌 광고 파트너십을 18일 발표했다. 네이티브엑스는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서 전 세계 광고주들에게 캠페인 관리와 모바일 성장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숏폼 비디오 플랫폼 콰이쇼우와 스낵비디오를 포함하는 제품 전반에 걸쳐 10억명이 넘는 월간 활성 이용자(MAU)를 보유한 콰이 포 비즈니스는 마케터들에게 강력한 소비력을 갖춘 대규모의 고품질 타깃 고객층을 제공한다. 실제로 콰이 사용자층의 70% 이상이 대도시 지역에 거주하는 밀레니얼 세대로 이뤄져 글로벌 광고주들에게 매우 중요한 사용자층이 되고 있다.

네이티브엑스는 콰이 포 비즈니스 공식 마케팅 파트너가 된 최초의 에이전시 가운데 하나로, 신규 및 기존 파트너가 콰이의 방대한 사용자 기반과 광범위한 광고 유형을 활용해 전 세계의 마케팅 목표에 도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네이티브엑스의 APAC 비즈니스 디렉터인 수키 린(Suki Lin)은 “콰이 제품이 전례 없는 속도로 성장하는 상황에서 콰이 포 비즈니스에 합류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콰이 포 비즈니스의 환상적인 숏폼 비디오 플랫폼과 우리의 강력한 모바일 마케팅 전문 지식을 통해 전 세계 브랜드·광고주들의 글로벌 성장을 위한 다음 장을 열 수 있도록 지원 가능하다고 믿는다”고 말했다.

콰이 포 비즈니스 이사 파울로 페르난데스는 “네이티브엑스 팀이 콰이 포 비즈니스 마케팅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네이티브엑스와의 파트너십으로 글로벌 마케터들이 콰이 및 스낵비디오 플랫폼을 통해 타깃 고객에게 다가가 강력한 캠페인 ROI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LIFE

더보기
LG화학 와이솔루션, 필러 브랜드 최초로 ‘iF 디자인 어워드’ 패키지 디자인 본상 수상 LG화학은 히알루론산 필러 브랜드 ‘이브아르 와이솔루션’이 ‘iF 디자인 어워드 2022’ 뷰티·건강부문에서 패키지(포장) 디자인 본상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1954년부터 시작된 ‘iF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에서 필러 제품으로 패키지 디자인상을 획득한 것은 LG화학 ‘와이솔루션’이 처음이다. LG화학은 당당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MZ 세대를 겨냥해 과감한(Bold) 선을 주요 디자인 요소로 채택해 3개 제품의 기능을 구분하고 직관적으로 시각화했다. LG화학의 와이솔루션은 고객에게 신뢰감을 주는 검은색을 공통 컬러로 적용해 이와 대비되는 디자인 포인트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iF 디자인은 심사평으로 과감한 붓놀림을 적용한 그래픽 요소를 통해 당당하고 젊은 이미지로 브랜드를 재탄생시켰다고 밝혔다. LG화학은 필러 시술을 고려하는 고객 연령대가 20·30세대로 확장됨에 따라 고객이 생각하는 아름다움의 철학을 패키지 디자인에 담고자 고객 심층 인터뷰와 서베이를 사전 진행했다. 조사 결과 고객 각자의 매력에 대한 자신감, 미용 시술에 대한 당당함과 개방성이 대표적인 특징인 것으로 분석됐다. LG화학 와이솔루션 디자인 담당자는 “능동적으로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