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추 부총리, 美자이언트스텝에 “과도한 불안 필요 없어”

“국제금융시장 변동성 다소 확대…필요시 시장안정조치 적기 시행”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미국의 자이언트 스텝(기준 금리를 한 번에 0.75% 인상하는 것) 단행과 관련해 '과도하게 불안해할 필요는 없다'면서 '필요시 분야별, 단계별 시장안정조치를 적기에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추 부총리는 지난 22일 오전 서울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에서 '연방준비제도(Fed)의 향후 긴축 경로 등이 당초 시장의 예상 수준을 뛰어넘고 성장 전망이 큰 폭 하향 조정되면서 오늘 새벽 국제금융시장 변동성이 다소 확대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연준은 이날 새벽 기준금리를 3.00~3.25%로 0.75%포인트 인상했다. 이는 지난 6월과 7월에 이어 세 차례 연속 인상이다.

추 부총리는 '과거 금융 위기 등에 비해 현재 우리나라 대외건전성 지표들은 양호한 상황이기 때문에 과도하게 불안해 할 필요가 없다'면서 '다만 미국과 유럽 등이 고물가 대응을 위해 고강도 금융 긴축을 가속하고 있고, 우크라이나 사태 악화 우려도 한층 커지면서 높은 불확실성이 상당 기간 지속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이에따라 정부와 한국은행 등은 '원팀 정신'으로 상시 긴밀한 정책 공조를 바탕으로 한순간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금융,외환시장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해 대응할 방침이다. 

추 부총리는 '원,달러 환율 흐름과 관련해서는 환율 수준 이면에서 가격 변수에 영향을 미치는 세부 요인들을 촘촘하게 관리해 나가겠다'며 '연기금 등 국내 거주자의 해외 투자 흐름, 수출,수입업체들의 외화자금 수급 애로 해소 등 외환 수급 불균형을 완화하기 위한 다각적인 대응 방안을 시장 상황에 맞춰 단계적으로 조치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변동성이 높아진 국내 채권시장과 관련해서는 세계국채지수(WGBI) 편입, 개인투자용 국채 도입 등 국채 수요 저변을 확대하는 노력도 병행하겠다'며 '우리 경제의 주요 대외지표인 경상수지가 향후 안정적 흐름을 유지할 수 있도록 에너지 수입량 감축 등을 위한 에너지 절약 및 이용 효율화 방안도 조속히 마련,시행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추 부총리는 '과거 경제,금융위기 시의 정책 대응 경험을 토대로 앞으로 활용 가능한 정책 수단들을 신속히 가동할 수 있도록 종합,체계화했고 필요하면 분야별,단계별 시장안정조치를 적기에 시행하겠다'고 강조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미디어

더보기

LIFE

더보기
BNK부산은행, 새로운 비대면 마케팅 채널 ‘모바일 영업점’ 서비스 출시 BNK부산은행(은행장 안감찬)은 9월 26일(월)부터 디지털뱅킹의 편리함과 영업점의 아날로그 감성을 더한 웹 기반의 ‘모바일 영업점’ 서비스를 진행했다고 27일(화) 밝혔다. 모바일 영업점 서비스는 고객이 별도의 모바일뱅킹 앱(App)을 설치하지 않고도 가상의 영업점에서 예·적금, 신용카드, 체크카드 가입 등 은행 업무를 볼 수 있는 디지털 금융 채널이다. 부산은행 각 영업점에서는 △캐릭터를 활용한 직원 정보 꾸미기 △영업점 인근 가게 홍보를 위한 이웃 가게 등록 등 모바일 속 화면 이미지를 직접 꾸며 고객들과 소통할 수 있다. 추천 상품, 각종 이벤트를 직접 등록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특화 서비스도 제공한다. 모바일 영업점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스마트폰에서 포털 사이트(네이버, 다음 등)를 통해 ‘부산은행’을 검색한 뒤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영업점을 선택하고 모바일 영업점에 접속하면 된다. 부산은행 각 영업점에서 발송한 URL을 통해서도 이용할 수 있다. 부산은행 박봉우 마케팅추진부장은 “모바일 영업점은 모바일이 익숙한 MZ 세대뿐만 아니라 모바일뱅킹 앱 사용에 거부감이 있는 시니어 고객까지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부산은행은 비대면 고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