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LG 올레드 TV, ‘iF 디자인 어워드’ 금상 수상

‘iF 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금상 1개, 본상 15개 등 총 16개 수상

(이슈투데이) LG전자가 ‘iF 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금상 1개, 본상 15개 등 총 16개를 수상하며 디자인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이 주관하는 세계적 권위의 디자인상으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평가받고 있다.

LG 올레드 TV는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 제품은 스탠드가 거의 드러나지 않는 디자인으로 화면 몰입감이 높다. 화면 아래에 투명 글래스를 사용하고 그 뒤쪽에 스탠드를 배치해 화면 중심의 절제되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구현했다.

심사위원들은 최고상을 받은 LG 올레드 TV에 대해 많은 제조사들이 상상만 했던, 공중에 떠있는 듯한 TV 화면을 아름답게 구현했다며 뛰어난 마감처리는 디자인 완성도를 끌어올렸다고 극찬했다.

앞서 ‘LG 올레드 TV’는 지난해 ‘레드닷 어워드’의 제품 디자인 부문 최고상과 ‘IDEA’ 동상을 수상하는 등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거머쥔 제품이다.

이번 어워드에서 ‘롤러블 올레드 TV’, ‘8K 올레드 TV’, ‘LG 올레드 TV’, ‘투명 올레드 사이니지’ 등 올레드 4종도 본상을 수상했다.

‘롤러블 올레드 TV’는 TV를 시청할 때에는 화면을 펼쳐주고 시청하지 않을 때에는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는다. 주변환경과의 조화는 물론 공간 활용성까지 극대화했다.

프리미엄 프라이빗 가전 ‘LG 오브제 오디오’,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2종은 간결하면서도 주변과의 조화까지 고려한 디자인을 인정받아 본상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두께가 얇으면서 TV와 일체감 있는 디자인을 구현한 ‘LG 사운드바’, 초경량 노트북 ‘LG 그램’, 초단초점 4K 프로젝터 ‘LG 시네빔 Laser 4K’ 등이 본상을 수상했다.

올해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은 6375개 출품작 가운데 LG 올레드 TV 등 66개 디자인에 금상을 수여했다.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 노창호 전무는 “고객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더 나은 삶을 위해 선보인 혁신적인 디자인 경쟁력이 인정받은 결과”라며 “기존에 없던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고객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디어

더보기
미래엔, 교육부와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은 교육부 및 게임기반 교육콘텐츠기업 놀공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김영진 미래엔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12월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3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래엔은 교육부의 ‘혁신사업’이 단순히 노후화된 학교시설 개선을 넘어 학교 공간을 재구성하고 미래의 교육 문화를 만들어 가는 과정이라는 취지에 깊이 공감하여 그에 맞는 교과과정과 연계한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콘텐츠를 제공하는 데 뜻을 같이했다. 그동안 미래엔은 ‘새로운 배움 더 큰 즐거움의 구현’이란 비전 아래 교육 현장의 주인공인 교사와 학생의 역량 개발을 지원하고 더 나은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들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혁신사업’을 위해 미래엔은 교사 연수 기획 및 교수 학습 지원, 학교 수업 교구 개발 및 보급, 미래교육상 ‘공간혁신’ 분야 신설, 학교폭력 예방 뮤지컬 제공, 도서 기증 등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교육부와 함께 진행한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미래엔은 교과과정 안에서 학생들이 학교의 주인으로 학습 터전을 구성하는 과정에


LIFE

더보기
미래엔, 교육부와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업무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교육출판전문기업 미래엔은 교육부 및 게임기반 교육콘텐츠기업 놀공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김영진 미래엔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12월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학교공간혁신사업’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3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래엔은 교육부의 ‘혁신사업’이 단순히 노후화된 학교시설 개선을 넘어 학교 공간을 재구성하고 미래의 교육 문화를 만들어 가는 과정이라는 취지에 깊이 공감하여 그에 맞는 교과과정과 연계한 사용자 참여형 수업 혁신 콘텐츠를 제공하는 데 뜻을 같이했다. 그동안 미래엔은 ‘새로운 배움 더 큰 즐거움의 구현’이란 비전 아래 교육 현장의 주인공인 교사와 학생의 역량 개발을 지원하고 더 나은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들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혁신사업’을 위해 미래엔은 교사 연수 기획 및 교수 학습 지원, 학교 수업 교구 개발 및 보급, 미래교육상 ‘공간혁신’ 분야 신설, 학교폭력 예방 뮤지컬 제공, 도서 기증 등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교육부와 함께 진행한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미래엔은 교과과정 안에서 학생들이 학교의 주인으로 학습 터전을 구성하는 과정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