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다나와컴퓨터, 대한민국 육군과 3만5521대 PC납품계약 체결

육군과 민간기업이 진행한 PC납품 계약 중 역대 최대 규모
올해 납품실적 최소 8만대 예상…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다나와컴퓨터는 지난 1일 대한민국 육군과 3만5521대의 데스크톱PC 납품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육군과 민간기업이 진행한 PC납품 계약 중 역대 최대 규모다.

다나와컴퓨터는 설립 초기인 2015년부터 매년 육, 해, 공을 비롯한 군기관에 PC를 납품해 왔다. 올해는 경찰청, 법무부, 고용노동부까지 수주 범위를 확대하며 조달 부문에서 혁혁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다나와컴퓨터는 2015년 공군 PC납품 건을 시작으로 군기관과 다양한 형태의 대형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며 앞선 노하우와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대규모 납품 건도 성공리에 마무리될 수 있을 것이라 자신한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납품되는 다나와컴퓨터의 데스크톱PC 3만5000여대는 각 육군 부대에 보급되어 행정업무용으로 활용된다. 업무용PC지만 원활한 업무처리를 위한 사양이 갖춰질 예정이다.

이번 계약 체결로 다나와 컴퓨터는 올해 납품실적이 최소 8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다나와컴퓨터는 대규모 납품계약을 체결함에 따라 목표실적을 상향 조정했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시장 내 다나와컴퓨터의 입지가 크게 뛰어오를 것이라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