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블루베리NFT, 전 세계 최초 ‘프로야구 NFT 사업’ 진출

블루베리NFT,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와 퍼블리시티권 계약으로 NFT 사업 진출… 한국의 NBA TOP SHOT 노린다

URL복사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블루베리NFT(구 경남바이오파마)가 국내 최대 규모 스포츠인 한국프로야구 선수협회와 현역 선수 퍼블리시티권 계약을 체결하며 NFT(Non-Fungible Token-대체 불가능한 토큰)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블루베리NFT는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가 보유한 양의지, 이대호, 박병호 등 현역 프로야구 선수들의 퍼블리시티권을 갖고, 온라인 프로야구선수 카드 NFT 관련 상품에 대한 소유권을 보유하게 돼 전 세계 최초로 프로야구 NFT 사업을 진행하는 첫 번째 기업이 됐다.

최근 NFT는 디지털 자산 업계의 떠오르는 신사업 중 하나로 자리 잡았다. NFT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사진, 영상, 예술품 등의 소유권과 판매 이력 등의 관련 정보가 모두 블록체인에 저장되며, 따라서 최초 발행자를 언제든 확인할 수 있어 위조 등이 불가능하다.

세계적으로 거래되는 NFT 자산의 규모는 2년 새 8배 증가했다. 글로벌 NFT 거래액은 지난해 2억5000만달러에 불과했지만, 올해 2월 한 달간 거래액이 3억4000만달러로 급증했다. 시장 분석 플랫폼 넌펀저블닷컴이 발행한 올 2월 연례 보고서에 따르면 NFT 시장 규모는 지난해 3억3803만달러를 돌파했고 향후 큰 폭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미국 블록체인 스타트업인 '대퍼랩스(Dapper Labs)'는 미국 프로농구(NBA) 스타의 실제 경기 장면이 담긴 디지털카드를 판매하는 'NBA TOP SHOT'을 출시했는데, 30일간 1억6365만달러의 거래금액으로 누적 매출 5억달러를 돌파했으며 529만 건의 거래량을 기록했고 2차 거래 시장에서는 매일 200만달러 이상의 거래를 일으키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한 메이저리그 축소 진행 및 국내 프로야구의 미국 중계를 시작으로 전 세계 야구팬들이 국내 프로야구에 대한 관심이 증가한 상황에서 블루베리NFT는 NFT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는 한편 한국 프로야구 선수들을 글로벌 시장에 널리 알리는 데에 일조하겠다는 계획이다.

블루베리NFT 담당자는 '국내 최대 규모 스포츠인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와 계약을 체결하며 NFT 사업을 본격적으로 진행할 예정이고 추후 국내외 다른 스포츠와 엔터 부문까지 계약을 확대해 국내 NFT 사업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며 '프로야구 NFT사업을 진행함과 동시에 향후 로블록스 사와 같은 메타버스 가상공간에서의 판타지 NFT 프로야구 게임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디어

더보기
넥센타이어, 쿠팡과 ‘넥스트레벨 GO’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넥센타이어가 온라인 쇼핑 전문기업인 쿠팡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한 온라인 유통 채널 및 판매 강화에 나섰다. 넥센타이어와 쿠팡은 이날 서울 마곡에 위치한 넥센 중앙연구소에서 넥센타이어 사장과 쿠팡 부사장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파트너십 체결식을 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넥센타이어의 모빌리티 전문성과 쿠팡의 데이터 기술력 및 탄탄한 고객기반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고객에게 편의성과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양사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업계의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두 회사의 결합이라는 점에서도 주목된다. 넥센타이어의 '넥스트레벨 GO'는 지난해 업계 최초로 선보인 비대면 타이어 방문 장착 서비스로, 타이어 전문가가 최첨단 장비와 함께 고객의 차량이 위치한 장소로 방문해 고객과 대면하지 않고도 타이어를 교체하는 혁신적인 프리미엄 서비스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커머스 기업인 쿠팡의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서도 '넥스트레벨 GO'의 판매 및 서비스를 제공하며, 온라인 시장에서의 판매 경쟁력 또한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넥센타이어는 타이어 전문 제조

LIFE

더보기
넥센타이어, 쿠팡과 ‘넥스트레벨 GO’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넥센타이어가 온라인 쇼핑 전문기업인 쿠팡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한 온라인 유통 채널 및 판매 강화에 나섰다. 넥센타이어와 쿠팡은 이날 서울 마곡에 위치한 넥센 중앙연구소에서 넥센타이어 사장과 쿠팡 부사장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파트너십 체결식을 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넥센타이어의 모빌리티 전문성과 쿠팡의 데이터 기술력 및 탄탄한 고객기반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고객에게 편의성과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양사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업계의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두 회사의 결합이라는 점에서도 주목된다. 넥센타이어의 '넥스트레벨 GO'는 지난해 업계 최초로 선보인 비대면 타이어 방문 장착 서비스로, 타이어 전문가가 최첨단 장비와 함께 고객의 차량이 위치한 장소로 방문해 고객과 대면하지 않고도 타이어를 교체하는 혁신적인 프리미엄 서비스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커머스 기업인 쿠팡의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서도 '넥스트레벨 GO'의 판매 및 서비스를 제공하며, 온라인 시장에서의 판매 경쟁력 또한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넥센타이어는 타이어 전문 제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