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현대차·현대일렉트릭,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 개발 협력 추진

URL복사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현대자동차가 지난 29일 김세훈 현대자동차 연료전지 사업부 부사장,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패키지 상용화를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은 현대자동차 차량에 적용된 연료전지(PEMFC)를 기반으로 발전용 수소 연료전지 시스템 패키지를 개발하고, 이를 이동형 발전기나 항만 육상 전원 공급장치에 활용해 전력을 필요로 하는 다양한 곳에 공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특히 디젤 발전기가 주를 이루는 이동형 발전기 시장에서 수소 연료전지 기반의 발전 시스템을 공급함으로써 건설 현장이나 항만 시설 등의 다양한 산업 분야에 친환경 수소 에너지를 보급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는 연료전지 시스템 공급과 기술 지원을 담당하며,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 및 에너지 솔루션 전문 회사인 현대일렉트릭은 해당 연료전지를 탑재한 발전용 패키지 개발과 이를 이동형 발전기와 항만 육상 전원 공급장치 등에 적용하는 사업 모델 개발을 담당할 계획이다.

김세훈 현대자동차 연료전지사업부 부사장은 '최근 전 세계적으로 화두가 되는 탄소 저감에 이바지하기 위해 양사가 친환경 발전 분야에서 협업을 공고히 해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최고 수준의 수소 연료전지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산업 분야에 진출해 수소 경제를 조기에 구현할 수 있도록 일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석 현대일렉트릭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은 글로벌 모빌리티 수소 연료 전지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현대자동차와 협력해 친환경 수소 발전 시장을 개척하는 첫걸음'이라며 '현대일렉트릭은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양한 신사업 모델을 개발하고 전력시장에서 녹색바람을 일으켜 ESG 경영의 한 축으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

더보기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CJ올리브네트웍스와 스마트팩토리 사업 ‘맞손’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세계적인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DI)와 CJ올리브네트웍스가 스마트팩토리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PLC (프로그램 가능 로직 컨트롤러), SCADA (원격 감시 제어) 시스템 등 설비 제어 분야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개발 공급 △대내외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한 마케팅 및 영업 확대 △기타 스마트팩토리 설계 및 구축을 위한 기술지원 및 협업 등에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한국지멘스는 기계설비 관련 디지털 솔루션 및 첨단 기술을 공유하는 역할로, PLC,SCADA 등 설비 제어 분야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에 대한 공급과 유지보수를 담당할 예정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스마트팩토리 구축과 설비에 대한 관리,운영 및 사업 인벤토리 공동 개발을 책임진다. 양사는 온,오프라인 유통 노하우와 전문성을 결합해 스마트팩토리 사업 경쟁력 향상에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토마스 슈미드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부문 대표는 '디지털화의 선두주자로서 성공적인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한 기술 노하우를 공유해 CJ올리

LIFE

더보기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CJ올리브네트웍스와 스마트팩토리 사업 ‘맞손’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세계적인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DI)와 CJ올리브네트웍스가 스마트팩토리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PLC (프로그램 가능 로직 컨트롤러), SCADA (원격 감시 제어) 시스템 등 설비 제어 분야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개발 공급 △대내외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한 마케팅 및 영업 확대 △기타 스마트팩토리 설계 및 구축을 위한 기술지원 및 협업 등에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한국지멘스는 기계설비 관련 디지털 솔루션 및 첨단 기술을 공유하는 역할로, PLC,SCADA 등 설비 제어 분야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에 대한 공급과 유지보수를 담당할 예정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스마트팩토리 구축과 설비에 대한 관리,운영 및 사업 인벤토리 공동 개발을 책임진다. 양사는 온,오프라인 유통 노하우와 전문성을 결합해 스마트팩토리 사업 경쟁력 향상에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토마스 슈미드 한국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부문 대표는 '디지털화의 선두주자로서 성공적인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한 기술 노하우를 공유해 CJ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