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한마음복지관 정유진, ‘제6회 성남시 사회복지 프로그램 경진대회’ 우수상 수상


(뉴스와이어) 성남시 한마음복지관(관장 이정주) 정유진이 ‘제6회 성남시 사회복지 프로그램 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우수상을 수상한 ‘다운증후군 아동발달과 부모지지체계 구축을 위한 Good day-playtime’은 2015년도 경기도 장애인복지시설 재활프로그램으로 선정되었으며, 경기도에 거주하는 다운증후군 아동과 부모를 대상으로 제10회 세계다운증후군의 날인 지난 3월 21일에 첫모임을 시작으로 9월 19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실시되었다. 

부모와 아동의 놀이를 전문가가 현장에서 직접 지도하였으며, 그룹 활동을 통해 다운증후군 아동의 발달을 촉진하고 장애 부모에게 동료그룹을 만들어 장애아동 부모의 심리적 지원을 목표로 하였다. 사업 종료 후 자녀를 양육하는 부모님과 장애인복지에 도움이 되고자 자료집을 발간하였다. 

한편 이번 대회에는 사회복지시설에 근무하는 사회복지사들과 성남시 소재 대학의 사회복지 관련 학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공모하여 총 24개의 프로그램이 접수되었으며, 1차 심사를 통과한 12개 사업이 2차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성남시 한마음복지관 소개 
성남시 한마음복지관은 성남시가 건립하고 사회복지법인 분당우리복지재단이 운영하는 장애인복지 및 문화공간으로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며 지역사회를 변화시키는 복지재단의 기본정신을 바탕으로 장애인에게 맞춤서비스를 제공하는 복지전문기관이다. One-stop 사례관리와 생애주기별 맞춤서비스를 지향하며, 장애인의 사회적·신체적·정신적 발달을 위한 통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출처: 성남시 한마음복지관

관련기사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