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판권연구소, ST파운데이션 코리아와 투자 협약 체결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글로벌 콘텐츠 기업 판권연구소는 싱가폴 블록체인기업인 ST파운데이션의 한국지사 ST파운데이션 코리아로부터 투자유치를 성공시키고 지난 7일 투자협약식을 진행했다. 블록체인과 웹툰, 콘텐츠의 결합이 새로운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어 눈 여겨 볼만하다.

판권연구소는 2019년 2월 설립된 IP 기획 제작 및 해외 수출을 전문적으로 하는 회사로 최단기간만에 투자를 이끌어내 주목할 만하고 밝혔다. 중국 상장사 IIE STAR 그룹 출신의 박성혜 대표로 주축이 되어 10년간의 중국 생활 및 중국 비즈니스 노하우가 녹아 들어있는 판권연구소는 중국향 비즈니스에 탁월한 장점을 갖고 있으며 만화영상진흥원, 경기콘텐츠 진흥원을 역임했던 김병헌 원장과 디스패치 뉴스그룹의 초대 대표이자 플레이엠의 윤명희 대표가 판권연구소의 사외이사로써 실력진들의 결합은 국내에서도 IP, 웹툰 시장 내에 떠오르는 루키임을 입증한다고 밝혔다.

판권연구소에서 제작 중인 IP들 중 '리프로듀싱' 웹툰은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7월 펀딩을 개시했고 일반인 투자자들에게 공개된 웹툰 IP 펀딩은 이례적인 일로 펀딩 개시 후 단기간 목표치를 초과 달성하기도 하여 웹툰계에 좋은 선례를 남기고 있다.

판권연구소는 이번 투자로 영상화에 적합한 자체 콘텐츠 제작 및 글로벌 원천 콘텐츠 제작에 역량을 집중한다.

박성혜 판권연구소 대표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자체 IP 보유를 본격 확대할 것”이라며 “자사 지식재산권을 영화, 드라마 등 영상화 시키는 데 더욱 집중할 계획도 있다”고 말했다.



미디어

더보기
큐라이트, 2019년 가족친화인증기업 선정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신호정보기기 전문기업 큐라이트가 ‘2019년 가족친화인증기업’에 신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큐라이트는 지난 13일 여성가족부가 주최하는 2019년도 가족친화인증 및 정부포상 수여식에 931개 중소기업 중 우수중소기업으로 초대받아 참석하였다. 가족친화인증제도란 여성가족부에서 서류 및 현장 심사, 가족친화인증위원회 심사를 통해 자녀출산 및 양육지원, 유연근무제도, 가족친화직장문화조성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과 공공기관에 3년간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큐라이트는 정시퇴근제도, 출산 전후 휴가, 육아휴직,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제도, 태아검진시간 허용, 배우자 출산휴가, 가족돌봄휴직을 시행하여 법규 요구사항을 충족하였으며, 가족친화경영의 일환으로 가정과 직장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한 가족 휴양시설 제공, 자녀학자금 지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큐라이트는 일과 가정의 양립은 회사와 직원 모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큰 기여를 할 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행복에 기여하는 필수조건이라고 생각한다며 당사는 향후 균형 있는 삶을 위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제도를 마련하고 실행할 예정


LIFE

더보기
큐라이트, 2019년 가족친화인증기업 선정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신호정보기기 전문기업 큐라이트가 ‘2019년 가족친화인증기업’에 신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큐라이트는 지난 13일 여성가족부가 주최하는 2019년도 가족친화인증 및 정부포상 수여식에 931개 중소기업 중 우수중소기업으로 초대받아 참석하였다. 가족친화인증제도란 여성가족부에서 서류 및 현장 심사, 가족친화인증위원회 심사를 통해 자녀출산 및 양육지원, 유연근무제도, 가족친화직장문화조성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과 공공기관에 3년간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큐라이트는 정시퇴근제도, 출산 전후 휴가, 육아휴직,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제도, 태아검진시간 허용, 배우자 출산휴가, 가족돌봄휴직을 시행하여 법규 요구사항을 충족하였으며, 가족친화경영의 일환으로 가정과 직장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한 가족 휴양시설 제공, 자녀학자금 지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큐라이트는 일과 가정의 양립은 회사와 직원 모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큰 기여를 할 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행복에 기여하는 필수조건이라고 생각한다며 당사는 향후 균형 있는 삶을 위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제도를 마련하고 실행할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