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피플

한국예총,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하는 아트페스티벌 개최

다 함께 즐기는 오감만족 예술체험

[이슈투데이=김나실 기자]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는 지난 10월 9일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 진행한 ‘예술나누기’ 사업의 일환으로 대한민국예술인센터에서 ‘아트페스티벌’을 진행한다.

올해 3월에 시작된 ‘예술나누기’는 사회적 가치 실현과 사회 통합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되었던 그랜드코리아레저와 GKL사회공헌재단의 공모를 통해 선정된 사업이다. 한국예총은 통합과 교류 활동에 중점을 둔 수혜대상별 맞춤형 문화행사와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참가자와 참여기관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아왔다. 8개월간 문화적 혜택을 받기 어려운 다문화가정, 아동 청소년, 노인 등 약 1500명이 참여했다.

‘아트페스티벌’은 지역 아동·청소년 초청 및 ‘예술나누기’ 사업에 참여했던 모두가 한자리에 모여 즐길 수 있는 오감만족 예술체험으로 알차게 구성된다. 특히 한국예술문화명인들이 다수 참여한다. 우리음식문화 연구원장으로 활동 중인 김수영 명인의 떡 공예 체험과 한국국악협회 지부장인 임미애 명인의 다문화 학생들을 위한 가야금 체험을 비롯한 자개공예, 한지공예, 한글날 기념 바른 글쓰기, 그리기 체험 등의 부스가 운영된다.

또한 ‘청소년 예술캠프’에서 학생들이 제작한 도자기 작품 전시회와 지역별 노인종합복지관에서 진행했던 ‘시니어 모델 워킹교실’ 우수 모델들의 패션쇼 특강, 궁중 복식 장현숙 침선명인의 전통 한복 포토월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한국예총은 페스티벌이 단순히 배우는 데에 그치지 않고 사람들에게 선보이며 얻을 수 있는 성취감, 자존감 상승 등 긍정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의가 높다고 밝혔다.

자세한 문의는 한국예총 사업본부를 통해 가능하다.



공평성·효율성 뛰어난 금융 플랫폼 프리즘 코인 탄생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경제학자 로버트 실러는 “금융의 본질은 자금의 흐름을 통해 자원의 통합과 배치를 효율적으로 이루어 사회 복지와 효율성을 높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금융 산업에 있어서 화폐는 금융 운용의 중요한 매체이고, 리스크컨트롤은 금융 관리의 핵심 내용이며, 신용은 금융 거래의 기초이다. 인터넷과 금융의 결합은 금융 결제의 효율성을 높이고 화폐 유통의 원가를 낮추어 전반적인 시스템 작동의 효율성을 높였다. 그러나 인터넷 기술은 금융 업계에 형식과 수단의 개선을 가져왔을뿐 근본적인 금융 메커니즘은 바꾸지 못했다. 금융 과학기술 발전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은 금융 산업에 새로운 기술혁명의 계기가 되었다. 블록체인의 탈중앙화, 익명성 등 장점은 금융계의 근본적인 변화를 가져왔고, 정보공유, 국경 없는 간편 거래, 자산 증식, 신뢰 문제 등에서 큰 혁신을 일으키며 새로운 금융산업의 발전 모델이 되었다. 이런 이념과 금융업계에 대한 애정 및 사명감에 따라 프리즘 코인이 탄생하게 되었다. 전통 금융 산업 패러다임을 바꾸고 공정한 기준을 제시함으로써 금융 업계 전반의 구조를 최적화하고 자원을 보다 합리적으로 배분하여 궁극적으로 글로벌 서비스를


공평성·효율성 뛰어난 금융 플랫폼 프리즘 코인 탄생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경제학자 로버트 실러는 “금융의 본질은 자금의 흐름을 통해 자원의 통합과 배치를 효율적으로 이루어 사회 복지와 효율성을 높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금융 산업에 있어서 화폐는 금융 운용의 중요한 매체이고, 리스크컨트롤은 금융 관리의 핵심 내용이며, 신용은 금융 거래의 기초이다. 인터넷과 금융의 결합은 금융 결제의 효율성을 높이고 화폐 유통의 원가를 낮추어 전반적인 시스템 작동의 효율성을 높였다. 그러나 인터넷 기술은 금융 업계에 형식과 수단의 개선을 가져왔을뿐 근본적인 금융 메커니즘은 바꾸지 못했다. 금융 과학기술 발전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은 금융 산업에 새로운 기술혁명의 계기가 되었다. 블록체인의 탈중앙화, 익명성 등 장점은 금융계의 근본적인 변화를 가져왔고, 정보공유, 국경 없는 간편 거래, 자산 증식, 신뢰 문제 등에서 큰 혁신을 일으키며 새로운 금융산업의 발전 모델이 되었다. 이런 이념과 금융업계에 대한 애정 및 사명감에 따라 프리즘 코인이 탄생하게 되었다. 전통 금융 산업 패러다임을 바꾸고 공정한 기준을 제시함으로써 금융 업계 전반의 구조를 최적화하고 자원을 보다 합리적으로 배분하여 궁극적으로 글로벌 서비스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