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미운우리새끼, 이상민, 절친 김보성 vs 이훈의 목숨 건? 승부욕 대결에 폭소X탄식!

[이슈투데이=송이라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의 집에서 자존심이 걸린 세기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상민의 집에는 ‘의리의 아이콘’ 배우 김보성과 이훈이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평소 운동량이 부족한 상민을 위해 특별한 운동기구(?)를 선물해 훈훈한 의리를 자랑했다.

하지만 훈훈함도 잠시, 상민의 집에서 고성(?)은 물론, 귀여운 몸싸움(?)까지 벌어져 보는 이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알고 보니, 운동 시범을 보이던 김보성과 이훈이 난데없이 ‘승부욕’을 불태우며 유치찬란한(?) 대결을 펼치기 시작한 것.

이에 이상민은 “우리 집에서 왜들 이러세요?”라며 난감함을 드러냈고, 지켜보던 母벤져스 역시 “어린 아이들 같다”며 탄식을 금치 못했다.

급기야 김보성과 이훈은 인생 최대의 굴욕(?) 벌칙을 걸고 ‘2라운드 대결’ 에 나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두 사람은 서로를 이기기 위해 안간힘을 쓰던 중, 침(?)까지 흘려 녹화장을 초토화시켰다.

‘국민 터프가이’ 김보성과 이훈의 눈물샘, 침샘까지 자극한 大환장 대결의 정체는 지난 28일 일요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됐다.



미디어

더보기
슈나이더 일렉트릭,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의 무정전 절체 스위치 출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의 무정전 절체 스위치를 출시했다. 무정전 절체 스위치는 특정한 이유로 한전이 공급하는 전력이 끊기고 비상전원에서 전력을 공급하는 과정에서 사용자가 정전을 경험하지 않고 전기를 공급받게 하는 장치다. 정전이 일어나기 직전 한전과 비상용 발전기가 동시에 순간적으로 전기를 공급, 틈새를 완전히 메워 준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자회사이자 국내 CTTS 시장의 선두 주자인 아스코가 출시한 5000A CTTS는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으로 두 전원 사이에서 하나의 스위치의 부하가 걸릴 경우 바로 전환이 가능하다. 또한 아크에 강해 중요 부하를 다루는 시설에 많이 공급될 것으로 기대된다. 5000A CTTS는 국제표준규격에 맞춰 제작되고 기존 UL 인증 제품과 동일한 프레임으로 제작되며 아스코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인 접점기술, 동기 절체 기능, 고장 전류지지 기능 및 N상 중첩전환 기능 등이 그대로 적용됐다. 구동부는 정확하고 빠른 순간전환를 위해 솔레노이드 메커니즘을 적용했고 열전도성을 높이기


LIFE

더보기
슈나이더 일렉트릭,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의 무정전 절체 스위치 출시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의 무정전 절체 스위치를 출시했다. 무정전 절체 스위치는 특정한 이유로 한전이 공급하는 전력이 끊기고 비상전원에서 전력을 공급하는 과정에서 사용자가 정전을 경험하지 않고 전기를 공급받게 하는 장치다. 정전이 일어나기 직전 한전과 비상용 발전기가 동시에 순간적으로 전기를 공급, 틈새를 완전히 메워 준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자회사이자 국내 CTTS 시장의 선두 주자인 아스코가 출시한 5000A CTTS는 세계 최초 이중 전력 접촉기 방식으로 두 전원 사이에서 하나의 스위치의 부하가 걸릴 경우 바로 전환이 가능하다. 또한 아크에 강해 중요 부하를 다루는 시설에 많이 공급될 것으로 기대된다. 5000A CTTS는 국제표준규격에 맞춰 제작되고 기존 UL 인증 제품과 동일한 프레임으로 제작되며 아스코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인 접점기술, 동기 절체 기능, 고장 전류지지 기능 및 N상 중첩전환 기능 등이 그대로 적용됐다. 구동부는 정확하고 빠른 순간전환를 위해 솔레노이드 메커니즘을 적용했고 열전도성을 높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