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조선구마사" 광기 어린 서늘한 눈빛! 박성훈 첫 스틸 컷 공개

URL복사

 

[이슈투데이=송이라 기자] 오는 3월 22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조선구마사' 측은 오늘, 범접불가 아우라를 발산하는 '양녕대군'으로 완벽 몰입한 박성훈의 첫 스틸 컷을 공개했다. 단번에 분위기를 압도하는 양녕대군(박성훈 분)의 광기 어린 눈빛은 그가 가진 서사를 궁금하게 만든다.

'조선구마사'는 인간의 욕망을 이용해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악령과 백성을 지키기 위해 이에 맞서는 인간들의 혈투를 그린다. 북방의 순찰을 돌던 이방원(태종)이 인간 위에 군림하려는 기이한 존재와 맞닥뜨린다는 상상력 위에 '엑소시즘'을 가미해 독창적인 세계관을 구축했다. 태종에 의해 철저히 봉인 당한 서역 악령이 욕망으로 꿈틀대는 조선 땅에서 부활해 벌이는 핏빛 전쟁이 숨 막히게 펼쳐질 전망. '녹두꽃', '육룡이 나르샤' 등 선 굵은 액션 사극에서 탁월한 연출력을 발휘한 신경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한국형 엑소시즘 판타지 사극의 새 장을 연다.

공개된 사진에는 위엄 넘치는 자태 속 날카로운 양녕대군의 눈빛이 흥미를 유발한다. 천상천하 유아독존 '왕세자' 양녕대군의 날 선 시선을 피해 일제히 고개를 숙인 신하들의 모습에서 그의 성정을 엿볼 수 있다. 이어진 사진 속 금방이라도 상대의 목을 베어버릴 듯 광기를 드러내는 모습은 긴장감을 더한다.

양녕대군은 태종(감우성 분)의 첫째 아들이자 왕세자로 자존감이 높지만, 내면에는 아버지에게 인정받지 못할 수도 있다는 불안 속에서 사는 인물이다. 태종의 마음에 들고자 노력했지만, 항상 역부족했던 그는 적장자에게 나라를 물려주겠다는 아버지의 비호 속에 조금씩 삐뚤어지기 시작한다. 무엇하나 뺏기지 않겠다는 양녕대군의 욕망은 결국 그를 위험으로 몰아넣는다. 박성훈은 아버지에 대한 원망, 사랑하는 이를 지키기 위한 절박함으로 갈등하는 '양녕대군'을 입체적으로 풀어낸다.

제작진에 대한 절대적 신뢰와 상상력 넘치는 대본에 매료됐다는 박성훈은 ''엑소시즘 판타지 사극'이라는 새로운 시도를 함께한다는 기대감이 컸다. 유의미한 작품이 될 것 같다'라고 전했다. 사랑을 지키기 위해 양가적 입장에 놓이는 양녕대군의 모습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는 박성훈. 그는 '늘 확신에 차 있는 듯 자신감 있는 태도를 보이지만, 이면에는 왠지 모를 불안감과 불안정함을 갖고 있다. 이런 모습들을 자연스럽게 녹여내고자 했다'며 '대본 속에 양녕대군이 가진 전사와 주변 인물을 대하는 태도, 그리고 감정선에 주안점을 두고 연기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조선구마사'는 오는 3월 22일(월)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미디어

더보기
엑센트리벤처스, 1기 엑센트리로켓단 데모데이 성료… 총 3개사 투자 확정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국내 최대 규모 창업 보육, 액셀러레이팅 센터를 운영하는 글로벌 투자사 엑센트리벤처스는 지난 18일 부산 센터에서 엑센트리로켓단 1기의 데모데이를 개최하고 스타트업 3곳의 최종 투자를 확정했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엑센트리로켓단은 엑센트리벤처스와 인트윈이 함께 진행하는 민간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스타트업을 발굴,보육하는 게 목적이다. 지난해 12월 1기 참가사를 확정한 뒤 3개월간 기업 경쟁력을 키우기 위한 심화 보육 및 수준별 멘토링을 진행했다. 이날 데모데이는 엑센트리로켓단에 선발된 7개 스타트업 대표 및 엑센트리벤처스 윤우근 이사회 의장, 류동헌 이사, 인트윈 최세헌 대표, 서대웅 이사 등 멘토단이 참석했다. 7개사는 총 2부에 걸쳐 프로그램 성과를 발표했다. 1기 엑센트리로켓단으로 선발된 7개사는 비대면 미술 심리 분석 서비스 '그리모어' , 육아용품 맞춤 인공지능(AI) 서비스 '베럽' 운영사 마유비, 노년층을 위한 스마트 밴드 제조사 '케즈', 자율주행 로봇 '니어 시리즈' 개발사 코봇, 초간단 모바일 동물 등록 서비스 '페오펫' 운영사 코스모스이펙트, 아웃도어 여

LIFE

더보기
신한카드-메리츠증권-가이온, 데이터사업 업무협약 체결 카드 업계 빅데이터 사업을 선도하는 신한카드가 국내 IB(Investment Bank) 명가로 발돋움하는 메리츠증권과 지역 소비경기 및 수출입 관련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전문업체인 가이온과 함께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또 한 번 앞장선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메리츠증권, 가이온과 공동으로 국내 거시경제와 산업 전반에 대한 통합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개발하기로 하고 이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배준수 메리츠증권 부사장, 강현섭 가이온 대표, 안중선 신한카드 부사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사는 신한카드가 보유한 가계 소비 빅데이터와 각종 비정형 데이터를 토대로 메리츠증권이 지닌 자본시장 분석 역량을 접목해 국내 거시경제 및 산업별 이슈 분석에 활용함과 동시에 새로운 투자 콘텐츠 및 대체 데이터를 발굴하고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가령 코로나19와 같은 대형 재난 상황에서 가계 소비 데이터를 비롯한 다양한 데이터를 융복합한 ‘대체 데이터’를 활용해 거시경제 추이와 자본시장의 영향을 명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또한 주요 산업별 효과 분석이나 인구통계학적 분석을 통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