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에스파 닝닝, 베르사체 글로벌 브랜드 앰버서더 발탁!

닝닝 “나만의 에너지 공유할 수 있어 기뻐” 소감! 글로벌 패션 아이콘 활약 기대!

 

 

[이슈투데이=김나실 기자] 에스파 닝닝(aespa,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이 세계적인 럭셔리 브랜드 '베르사체(Versace)'의 글로벌 브랜드 앰버서더로 발탁되었다. 

 

닝닝은 에스파로 활동하며 뛰어난 콘셉트 소화력과 감각적인 비주얼과 특유의 에너지를 인정받고 베르사체의 앰버서더로 발탁되어, 글로벌 패션 아이콘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베르사체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도나텔라 베르사체는 '닝닝은 뛰어난 재능을 가진 아티스트인 동시에 멋진 사람이다. 그녀는 강하며 자신감 있는 비전을 가지고 있고, 놀라운 에너지로 우리 옷을 표현해낸다. 저는 닝닝을 베르사체 가족의 일원으로 맞이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전했다. 

 

닝닝 역시 '베르사체는 항상 창의적인 표현의 경계를 넓히고, 특히 음악계에서 자신을 표현하는 데 자신감이 있는 사람들을 옹호해 왔고, 이 점이 바로 제가 브랜드 앰버서더로서 매우 흥분되고 신나는 부분이다. 나만이 가지고 있는 에너지를 공유할 수 있다는 점이 매우 기쁘고, 많은 이들이 베르사체를 통해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로써 에스파는 '폴로 랄프 로렌'(Polo Ralph Lauren)의 앰버서더 윈터에 이어 닝닝까지, 두 멤버가 브랜드 앰버서더로 활동하게 되었으며, 카리나와 지젤 역시 프라다(PRADA),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 오토링거(OTTOLINGER) 등 각종 브랜드 패션쇼에 참석하며 가요계에 이어 패션계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펼치고 있다. 

 

한편, 에스파는 오는 21~22일 양일간 일본 도쿄돔에서 개최되는 'SMTOWN LIVE 2024 SMCU PALACE @TOKYO'(에스엠타운 라이브 2024 에스엠씨유 팰리스 @도쿄)에 참여한다. 

 

[출처] 에스엠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더보기
성물산, 데이터센터 차세대 냉각시스템 개발 삼성물산 건설부문(이하 삼성물산)은 국내 냉각기술 전문기업인 데이터빈과 협업해 데이터센터의 핵심 인프라 설비인 차세대 냉각시스템을 자체 개발해 상용화에 나설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삼성물산이 이번에 개발한 냉각시스템은 전기가 통하지 않는 비전도성 액체에 서버를 직접 담가 열을 식히는 액침냉각 방식이다. 공기나 물을 사용하는 기존의 냉각 방식 대비 높은 효율은 물론 전력소비가 낮아 차세대 열관리 방식으로 주목받고 있다. 지금까지는 미국이나 스페인 등 글로벌 업체가 기술을 보유하고 글로벌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 업체가 데이터센터에 필수적인 차세대 핵심 인프라 기술을 자체적으로 확보했다는데 의의가 크다. 삼성물산은 국산화한 기술로 글로벌 표준 OCP(Open Compute Project, 글로벌 관련 기업이 정립한 데이터센터 표준)에 부합하는 결과를 확보하면서 상용화에도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존 공랭식과 비교해 전력 소비량이 80%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으며, 특히 전력효율지수 1.02를 기록, 최고수준을 나타냈다. 전력효율지수는 IT시설 가동에 필요한 전력량 대비 총 필요 전력량을 나타낸 수치로 1에 가까울수록 효율이 높다. 무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