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무사 강영준 시인의 ‘어느 소년의 비구상화’ 시집 출간

세무사 강영준 시인의 ‘어느 소년의 비구상화’ 시집 출간

[이슈투데이=송이라 기자] 세무사 강영준 시인은 이력이 특이하다. 평소엔 세무사 일을 하면서 틈틈이 시를 적어냈고 시가 일반 시인과 다르게 풍자시를 적는 풍자 시인이다. 특히 ‘어느 소년의 비구상화’는 한국시사문단작가협회에서 우수 시집으로 선정된 시집이다.

시집의 자서에서 강영준 시인은 “대개의 삶이 그렇듯 놓치고 살아온 기쁨이나 슬픈 순간의 생각, 애증의 세월 마저도 이렇듯 글로써 남겨두지 못한다면 허망할 것이라는 생각을 해봅니다”라며 “특별할 것도 없는 풍자와 유머, 삶을 버무려 놓은 낯선 글들이지만 모아 놓고 보니 풍자시 묶음이 됐습니다. 등단 이후 아픈 친구나 둘레에 액자 하나씩 만들어 주면 좋아해 주었던 것처럼 이번에 한권의 시집으로 묶어서 세상에 내놓게 되었습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시집 해설은 노창수 평론가/한국문인협회 부이사장이 썼다.

노창수 평론가는 “해설에서 강영준 시인의 시집은 일상 속의 풍자 시라고 제목을 적었으며 우리들 삶에서 깨달음이란 사실적 정보를 바탕으로 했을 때 피부에 와 닿는 법이다. 그래서 ‘한입 갖고 두말 말고’ 나아가 ‘두 귀로 듣지 말고’ 그냥 ‘한 귀로는’ 흘러 버려야 한다는 논리성의 알레고리가 성립한다. 주변엔 잘못 듣고 헛말을 지껄이다가 ‘쇠고랑’을 차는 일도 있으니까. 결국 이 시의 담론은 사람으로서 ‘도리’를 제시하는 게 아니라 사람의 위치에 대한 ‘위험’을 경고하는 셈이다. 분명 ‘도리’를 강조하면 ‘도덕시’나 ‘관념시’가 되겠지만 이처럼 ‘위험’을 구사하면 ‘풍자시’가 된다는 건 그의 다른 시를 읽으면 더 쉽게 파악할 수 있다”고 밝혔다.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 창립총회 및 발기인대회 개최… “신뢰받는 의료를 위한 강력한 구심점 될 것”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가 8월 22일 오후 7시 쉐라톤 서울 팔레스 강남에서 ‘창립총회 및 발기인 대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는 병원 현장의 데이터를 연구하여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에 접목할 수 있는 실질적인 해결책을 도출하기 위함을 창립 목적으로 한다.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 창립 준비위원장 이광열은 “병원 데이터를 통해 문제의 해결책을 강구하려는 노력이 담긴 이번 연구회가 신뢰받는 의료를 위한 강력한 구심점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의료계에 종사하는 의사, 간호사, 의료기사, 영양사 등을 포함한 모든 분야의 전문가들의 참여를 장려한다”고 말했다 향후 본 연구회는 병원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 정의, 분석, 해결책 도출 및 적용을 위한 연구, 병원 현장에 적용 가능한 서비스 및 기술 공동 개발, 다양한 현장 전문가 집단간 교류, 다양한 연구 활동을 위한 인프라 공유, 전문가 양성, 국내외 정보 및 기술 교류활동 등의 활동을 추진하여 병원 현장 내 문제 발생에 대비한 활동들을 수행하게 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 창립을 축하하기 위한 기념식을 갖고 신임 학회장을 선출할 예정이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 창립총회 및 발기인대회 개최… “신뢰받는 의료를 위한 강력한 구심점 될 것”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가 8월 22일 오후 7시 쉐라톤 서울 팔레스 강남에서 ‘창립총회 및 발기인 대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는 병원 현장의 데이터를 연구하여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에 접목할 수 있는 실질적인 해결책을 도출하기 위함을 창립 목적으로 한다.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 창립 준비위원장 이광열은 “병원 데이터를 통해 문제의 해결책을 강구하려는 노력이 담긴 이번 연구회가 신뢰받는 의료를 위한 강력한 구심점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의료계에 종사하는 의사, 간호사, 의료기사, 영양사 등을 포함한 모든 분야의 전문가들의 참여를 장려한다”고 말했다 향후 본 연구회는 병원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 정의, 분석, 해결책 도출 및 적용을 위한 연구, 병원 현장에 적용 가능한 서비스 및 기술 공동 개발, 다양한 현장 전문가 집단간 교류, 다양한 연구 활동을 위한 인프라 공유, 전문가 양성, 국내외 정보 및 기술 교류활동 등의 활동을 추진하여 병원 현장 내 문제 발생에 대비한 활동들을 수행하게 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대한병원데이터연구회 창립을 축하하기 위한 기념식을 갖고 신임 학회장을 선출할 예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