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피플

국제이주공사, 미국투자이민 24일 설명회 개최

미국투자이민 50만달러 마지막 기회… 국제이주공사 설명회 이벤트 풍성

[이슈투데이=김나실 기자] 미국투자이민 비용 인상이 확정됐다. 11월 21일부터 TEA 지정 권한 이전과 함께 미국투자이민비용이 50만달러에서 90만달러로 변경된다. 이에 국제이주공사는 투자금 인상에 발맞춰 8월 24일 미국투자이민 설명회를 개최한다. 설명회는 삼성역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 3층에서 진행된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미국투자이민비용 인상에 대한 자세한 사항과 더불어 미국영주권 혜택, 현재 선착순 모집으로 마감 임박을 앞둔 트레저아일랜드, 코타베라, 센트럴파크타워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개별 고객 상담을 진행한다.

트레져아일랜드는 샌프란시스코에 위치한 해군기지를 재개발해 복합단지로 탈바꿈하는 공공 개발청 관리 프로젝트다. 현재 토지 조정 등 인프라를 구축 중이며 2단계 구축을 위한 투자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I-924 사전 승인도 취득하여 투자자의 투자금 원천만 심사해 이민국 승인도 빠르게 진행된다. 또한 투자의 안전성을 최고로 강조하며 정부와 법인체를 상대하는 B2G, B2B 매출 구조로 이뤄졌다.

코타베라는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근교에 종합계획 지역 단지를 개발하는 미국 투자이민 프로그램이다. 코타베라 프로젝트의 장점은 투자금 상환 기간 5년에 옵션 기간이 없다는 것이다. 미국 투자이민의 경우 조건부 이민 비자로 미국 입국 후 21개월 후 조건 해지 I-829를 신청하게 된다. 조건 해지가 완료됐을 때 투자금을 상환하는 다른 프로그램과 달리 코타베라는 조건 해지 중에 투자금 상환 기간 5년이 완료돼 투자금을 상환 받을 수 있다.

코타베라의 개발업체인 홈페드사의 모회사는 뉴욕 증권거래소에 상장되어 있다. 코타베라는 개발사 지분이 85%, EB-5 자금 비율은 15%에 해당한다. 총자본금에 비해 EB-5 자금이 차지하는 비율이 낮아 안전하다. 또한 투자자에게 금융 대출 없는 1순위 투자 담보권을 제공한다.

엑스텔사의 센트럴파크타워는 뉴욕 맨해튼 플라자 구역 중심가에 131층의 세계 최고층 고급 주거용 빌딩을 건설하는 미국 투자이민 프로그램이다. CPT의 장점은 안전성이 높다는 것이다. 완공이 얼마 남지 않았기 때문에 필요한 고용창출이 완료돼 영구 영주권을 안전하게 취득할 수 있다. CPT 프로그램의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중국 상하이 시립 정부는 이미 3억달러을 투자했으며 미국 고급 백화점 브랜드 노드스트롬도 4억달러 이상을 투자해 센트럴파크타워에 입점한다. 모회사가 지급보증을 했고 마지막 30세대 마감을 앞두고 있다.

국제이주공사는 미국투자이민 비용이 인상됨에 따라 많은 투자자들이 미국투자이민 설명회에 참석하기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며 미국투자이민비용이 인상되면 투자자들의 비용 부담이 크다. 미국투자이민을 고려하고 있다면 이번 설명회에 참석해 서둘러 상담 받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한편 국제이주공사는 이번 설명회 참석 계약자에게 면세점 상품권 200만원, 금융 VIP 환율 우대, 미국 세무사 상담 등 풍성한 이벤트를 제공한다.

국제이주공사 미국투자이민 설명회 참석 예약은 자사 홈페이지 또는 유선 전화로 신청할 수 있다.



미디어

더보기
콴텍, 금융 제도권 뛰어들어… ‘콴텍투자자문’ 정식 등록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로보 자산관리 플랫폼 콴텍주식회사가 자회사인 ‘콴텍투자자문’ 등록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등록을 마친 콴텍투자자문은 정식으로 제도권에 진입하여 금융감독원의 관리를 받게 된다. 또한 은행, 증권사, 자산운용사, 투자자문사와 협업 또한 가능해 고객에게 더욱 다양하고 안정적인 수익률을 낼 수 있는 투자 포트폴리오를 제시할 수 있다. 콴텍은 퀀트 분석 기반의 알고리즘을 탑재시킨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기업으로써 지난 10월 금융감독원에 투자자문사 심사 서류 제출을 완료했다. 일정 자격 요건을 갖추고 직접 방문 실사 등의 엄격한 기준과 절차를 거쳐 심사를 통과한 콴텍은 지난 12월 투자자문사 등록을 알리며 지난해 목표였던 자문사 등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올해는 투자일임 서비스 진행을 목표로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콴텍의 이상근 대표는 앞으로도 소비자 관점에서 보다 직관적이고 차별화된 투자 전략과 자산관리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여 모든 고객이 양질의 서비스를 쉽고 편하게 받을 수 있도록 자산관리의 대중화에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콴텍은 이달 말 출시 예정인 자산관리 플랫폼 머니포트를 통해 소액으로도 구매 가능


LIFE

더보기
콴텍, 금융 제도권 뛰어들어… ‘콴텍투자자문’ 정식 등록 [이슈투데이=김윤겸 기자] 로보 자산관리 플랫폼 콴텍주식회사가 자회사인 ‘콴텍투자자문’ 등록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등록을 마친 콴텍투자자문은 정식으로 제도권에 진입하여 금융감독원의 관리를 받게 된다. 또한 은행, 증권사, 자산운용사, 투자자문사와 협업 또한 가능해 고객에게 더욱 다양하고 안정적인 수익률을 낼 수 있는 투자 포트폴리오를 제시할 수 있다. 콴텍은 퀀트 분석 기반의 알고리즘을 탑재시킨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핀테크 기업으로써 지난 10월 금융감독원에 투자자문사 심사 서류 제출을 완료했다. 일정 자격 요건을 갖추고 직접 방문 실사 등의 엄격한 기준과 절차를 거쳐 심사를 통과한 콴텍은 지난 12월 투자자문사 등록을 알리며 지난해 목표였던 자문사 등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올해는 투자일임 서비스 진행을 목표로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콴텍의 이상근 대표는 앞으로도 소비자 관점에서 보다 직관적이고 차별화된 투자 전략과 자산관리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여 모든 고객이 양질의 서비스를 쉽고 편하게 받을 수 있도록 자산관리의 대중화에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콴텍은 이달 말 출시 예정인 자산관리 플랫폼 머니포트를 통해 소액으로도 구매 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