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암웨이, ‘XS 에너지 프로틴 그래놀라 크랜베리 아몬드’ 출시

하루 필수 영양소와 비타민 두루 갖춘 영양 만점 한 끼
풍부한 단백질로 덤벨족 공략, 크랜베리와 아몬드의 식감 더해 간식으로도 제격

[이슈투데이=김나실 기자] 단백질이 근육을 만드는 주성분인 영양소이자 일상 속 중요 에너지원으로 주목을 받으면서 밀레니얼 세대를 비롯해 소비자들 사이에서 프로틴 제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국암웨이는 이러한 시장의 환경을 반영해 현대인들의 영양을 책임질 ‘XS 에너지 프로틴 그래놀라 크랜베리 아몬드’를 지난 20일 출시했다.

‘XS 에너지 프로틴 그래놀라 크랜베리 아몬드’는 하루 필수 영양소를 비롯해 비타민, 무기질 등 다양한 영양소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제품이다. 특히 운동 및 건강 관리를 통해 삶의 질 향상을 추구하는 ‘덤벨족’을 위해 단백질 함량을 높였다.

이 제품은 프로틴이 강화된 그래놀라를 함유해 100g당 약 12g의 식물성 단백질을 제공한다. 이는 계란 두 개에 들어있는 단백질과 비슷한 수준으로 몸무게 60kg인 일반 성인이 하루에 섭취해야 할 단백질 권장량(약 48g)의 1/4에 달한다. 또 칼슘, 아연을 비롯한 미네랄과 9가지 비타민 등 주요 영양소를 간편히 챙길 수 있어 1인 가구를 위한 간편한 한 끼 식사로도 손색이 없다.

XS 에너지 프로틴 그래놀라 크랜베리 아몬드는 그래놀라 본연의 맛을 섬세하게 살렸다. 쌀을 구워 만든 라이스 플레이크를 넣어 고소함과 바삭함을 크랜베리와 아몬드로 풍부한 식감도 더했다. 그래놀라에 함유된 통곡물이 공복감 해소를 도와 영양 간식으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한국암웨이 신은자 최고마케팅책임자는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으면서도 건강을 위한 최적의 한 끼를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취향을 반영해 이번 제품을 기획했다”며 “현대인의 바쁜 일상 속에서도 XS를 통해 가볍고 든든한 한 끼를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새롭게 출시되는 XS 에너지 프로틴 그래놀라 크랜베리 아몬드은 지난 2월 20일부터 구매할 수 있다.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소식 및 문의는 한국암웨이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미디어

더보기
내금리닷컴, 투기지역 폐지가 주택담보대출에 가져오는 영향 안내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참여정부 시절 도입한 ‘투기지역’ 제도의 폐지 방안이 검토 중이다. 시간이 흐르면서 투기지역에 비해 투기과열지구, 청약조정대상지역의 규제가 대폭 늘어나면서 중복되는 부분이 발생하며 국민의 혼란이 커짐과 동시에 비효율적이라는 분석이 있다. 이에 내금리닷컴이 투기지역 폐지가 주택담보대출에 가져오는 영향에 대해 안내한다. 규제지역에 따른 주택담보대출의 가장 큰 차이점은 LTV 비율에 있었다. 하지만 2018년 9·13 부동산 대책 이후 사실상 투기지역 투기과열지구 주택담보대출의 구분이 없어져 LTV와 DTI가 40%로 동일하게 적용되었고, 2019년 12·16 대책 이후로는 15억 초과 주택 매매 시 주택담보대출 금리 기준과 9억원 이상분에 대해 LTV를 20% 적용하는 부분까지 같아졌다. 사실상 양도세, 청약, 정비사업 등 부분의 차이를 빼면 투기지역과 투기과열지구의 차이가 없어진 것과 같다. 그렇다면 투기지역 폐지 이후 아파트매매대출 LTV 한도에는 어떤 영향이 있을까? 정부는 이번 폐지 검토의 기준이 규제 완화의 측면이 아닌 지속해서 발표된 부동산 대책 정리와 관할 부처의 일원화 성격이 강하다고 단정 지었다. 즉 주택구입자


LIFE

더보기
내금리닷컴, 투기지역 폐지가 주택담보대출에 가져오는 영향 안내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참여정부 시절 도입한 ‘투기지역’ 제도의 폐지 방안이 검토 중이다. 시간이 흐르면서 투기지역에 비해 투기과열지구, 청약조정대상지역의 규제가 대폭 늘어나면서 중복되는 부분이 발생하며 국민의 혼란이 커짐과 동시에 비효율적이라는 분석이 있다. 이에 내금리닷컴이 투기지역 폐지가 주택담보대출에 가져오는 영향에 대해 안내한다. 규제지역에 따른 주택담보대출의 가장 큰 차이점은 LTV 비율에 있었다. 하지만 2018년 9·13 부동산 대책 이후 사실상 투기지역 투기과열지구 주택담보대출의 구분이 없어져 LTV와 DTI가 40%로 동일하게 적용되었고, 2019년 12·16 대책 이후로는 15억 초과 주택 매매 시 주택담보대출 금리 기준과 9억원 이상분에 대해 LTV를 20% 적용하는 부분까지 같아졌다. 사실상 양도세, 청약, 정비사업 등 부분의 차이를 빼면 투기지역과 투기과열지구의 차이가 없어진 것과 같다. 그렇다면 투기지역 폐지 이후 아파트매매대출 LTV 한도에는 어떤 영향이 있을까? 정부는 이번 폐지 검토의 기준이 규제 완화의 측면이 아닌 지속해서 발표된 부동산 대책 정리와 관할 부처의 일원화 성격이 강하다고 단정 지었다. 즉 주택구입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