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의학

편강한의원, 2015 두바이 의료관광 전시회 참여


(뉴스와이어) 편강한의원은 지난 7-8일 중동 두바이에서 열린 의료관광 전시회(International Medical Tourism Exhibition &Conference)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서초구 보건소 주최로 진행된 본 전시회는 국내에서는 8개의 기관이 참가한 가운데 편강한의원도 함께 참가했다. 중동에서 열린 이 행사에는 사우디, 오만, 이라크, 파키스탄 등의 국가는 물론 영국, 미국 등 전세계가 참여했으며 일 평균 100여명 이상이 편강한의원 부스를 방문했다. 

한의학은 중동지역에는 상대적으로 잘 알려져 있지 않음에도 방문자들은 한의학의 치료원리에 대해 끊임없이 질문하며 높은 관심을 보였다. 

최근 중동지역에서 대체의학의 필요성을 인지하는 이들이 증가하면서 한의학 역시 새로운 의료 카테고리로의 인식이 늘고 있다. 

편강한의원 부스를 찾는 방문자들에게는 한의학의 원리에 대한 설명이 이어졌다. 방문자들은 한의학과 동양의학의 치료 원리에 대해 이해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편강한의원은 이번 두바이 의료관광 전시회(IMTEC)를 통해 한의학의 우수성을 알리고 이를 계기로 중동시장 개척에 첫 발을 내딛을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다고 밝혔다.
출처: 편강한의원

관련기사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