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한양하이타오, 中 알리바바 광군제 특수…하루 매출 107억 원 기록

알리바바의 ‘하이타오 글로벌’ 한류관, 광군제 관련 매출 100억 원 초과
신규 사업 실적 4분기부터 반영되어 시장 기대감 부응할 것


(뉴스와이어) 중국인들의 해외 직구 온라인 쇼핑몰인 ‘하이타오 글로벌’에 한국 상품을 독점 수출하고 플랫폼 운영 사업을 하는 한양하이타오가 11일, 알리바바데이 특수를 톡톡히 누렸다. 

한양하이타오(064090, 각자대표 오세광, 이혁수)는 중국 광군제(光棍節, 알리바바데이)와 관련하여 화장품과 패션의류 등 한국 상품 매출이 107억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광군제는 숫자 1이 네 개인 11월 11일을 지칭하는 날로, 중국의 독신인을 위한 기념일이다.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알리바바’가 2009년에 대형 할인 이벤트를 치르며 유명해졌고, 올해 알리바바데이 당일 하루 동안만 지난해 보다 약 54% 성장한 912억 위안(약 16조 5천억 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알리바바와 후난위성TV가 합작 설립한 ‘하이타오 글로벌’은 해외 직구 전문 쇼핑몰로, 이중 ‘한류관’에서 판매되는 상품을 한양하이타오가 독점 공급하며 수출과 플랫폼 공동 운영을 통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알리바바 그룹 계열과 직접 사업을 하는 국내 업체는 한양하이타오가 유일하다. 

오세광 한양하이타오 대표는 “그간 심혈을 기울여 준비해 온 신규 사업이 10월부터 실적에 반영됨과 동시에 중국 알리바바데이를 통한 중국의 해외 직구 시장 규모를 실감해 매우 고무적”이라며 “앞으로도 하이타오 글로벌이 우리나라의 우수한 제품을 중국인들에게 소개할 수 있는 최고의 해외 직구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한양하이타오 (코스닥: 064090)

관련기사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