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LG화학, 친환경 소재로 중국시장 공략 가속화

URL복사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LG화학이 재생 플라스틱, 썩는 플라스틱, 바이오 원료 기반 플라스틱 등 친환경 소재와 기술로 중국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

LG화학은 지난 13일부터 오는 16일까지 나흘간 중국 선전에서 열리는 중국 '차이나플라스 2021'에서 △재생 플라스틱인 PCR ABS[1]와 White PCR PC[2] △썩는 플라스틱인 옥수수 성분의 PLA[4]와 생분해성 고분자인 PBAT[5] △옥수수에서 추출한 포도당 등을 활용한 바이오 원료 기반의 Bio-SAP[3] △환경호르몬이 없는 친환경 가소제 등 지속가능한 ESG 제품을 대거 선보이며 적극적인 고객 유치에 나선다고 밝혔다.

차이나플라스는 매년 중국에서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국제 플라스틱 및 고무산업 박람회로, 총 40여 개국에서 3600여 글로벌 기업이 참석한다.

LG화학은 국내 참여 업체 중 가장 큰 규모인 400㎡ 규모의 부스를 마련하고 '지속가능한 삶(Sustainable Life with LG Chem)'을 테마로 홈존(Home Zone), 산업존(Industry Zone), 모빌리티존(Mobility Zone) 등 3개의 존을 운영한다.

각 존은 실제 생활 공간 및 산업 현장에서 LG화학의 친환경 소재 등이 적용된 제품들을 보여주는 콘셉트로 운영된다. 홈존에서는 재생 플라스틱이 적용된 가전제품 및 바이오 원료 소재가 적용된 생활용품 등을, 산업존에서는 친환경 가소제가 적용된 용접용 호스와 NB라텍스 장갑 등을, 모빌리티존에서는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을 적용한 전기차 소재 등을 만날 수 있다.

LG화학은 전시 부스 운영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종이 사용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페이퍼리스 콘셉트(Paperless Concept)'로 진행한다.

존(Zone)별로 고객의 이해를 돕는 디지털 카탈로그를 제작하고, 전시된 제품의 상세 정보를 QR코드를 통해 열람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별도의 'DX존(Digital Transformation Zone)'을 마련해 고객들이 디지털 화면을 통해 주문부터 생산, 포장, 배송 등 제품 구매의 전 과정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 본사와 소통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해서 화상 미팅이 가능한 8개의 라운지도 운영한다.

한편 LG화학은 1995년 국내 화학기업 중 처음으로 중국에 생산법인을 설립하며 중국시장에 진출했으며, 현재 북경에 위치한 중국지주회사를 비롯해 15개의 생산 및 판매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미디어

더보기
넥센타이어, 쿠팡과 ‘넥스트레벨 GO’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넥센타이어가 온라인 쇼핑 전문기업인 쿠팡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한 온라인 유통 채널 및 판매 강화에 나섰다. 넥센타이어와 쿠팡은 이날 서울 마곡에 위치한 넥센 중앙연구소에서 넥센타이어 사장과 쿠팡 부사장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파트너십 체결식을 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넥센타이어의 모빌리티 전문성과 쿠팡의 데이터 기술력 및 탄탄한 고객기반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고객에게 편의성과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양사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업계의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두 회사의 결합이라는 점에서도 주목된다. 넥센타이어의 '넥스트레벨 GO'는 지난해 업계 최초로 선보인 비대면 타이어 방문 장착 서비스로, 타이어 전문가가 최첨단 장비와 함께 고객의 차량이 위치한 장소로 방문해 고객과 대면하지 않고도 타이어를 교체하는 혁신적인 프리미엄 서비스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커머스 기업인 쿠팡의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서도 '넥스트레벨 GO'의 판매 및 서비스를 제공하며, 온라인 시장에서의 판매 경쟁력 또한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넥센타이어는 타이어 전문 제조

LIFE

더보기
넥센타이어, 쿠팡과 ‘넥스트레벨 GO’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넥센타이어가 온라인 쇼핑 전문기업인 쿠팡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한 온라인 유통 채널 및 판매 강화에 나섰다. 넥센타이어와 쿠팡은 이날 서울 마곡에 위치한 넥센 중앙연구소에서 넥센타이어 사장과 쿠팡 부사장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파트너십 체결식을 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넥센타이어의 모빌리티 전문성과 쿠팡의 데이터 기술력 및 탄탄한 고객기반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고객에게 편의성과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양사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업계의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두 회사의 결합이라는 점에서도 주목된다. 넥센타이어의 '넥스트레벨 GO'는 지난해 업계 최초로 선보인 비대면 타이어 방문 장착 서비스로, 타이어 전문가가 최첨단 장비와 함께 고객의 차량이 위치한 장소로 방문해 고객과 대면하지 않고도 타이어를 교체하는 혁신적인 프리미엄 서비스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e커머스 기업인 쿠팡의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서도 '넥스트레벨 GO'의 판매 및 서비스를 제공하며, 온라인 시장에서의 판매 경쟁력 또한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넥센타이어는 타이어 전문 제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