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주 주정부채권 투자이민 프로그램 5월 21일 마감

국민이주, 5월 8일, 9일 오후 2시 미국투자이민 설명회 개최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2일 -- 많은 분들이 미국 영주권을 취득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궁금해 한다. 가족초청이민, 취업이민 등 여러 가지 방법이 있지만 그 중 비교적 절차가 간단하고 빠른 미국투자이민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미국투자이민 EB-5로 불리우며 미국이민 카테고리 중 하나이다. 이민국에서 사전에 인가한 투자유치구역(Targeted Employment Area) 안에 지역 센터(Regional Center)를 통해 50만 불을 투자하면 투자자와 그 가족에게 영주권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나이, 학력, 경력, 언어 등 자격제한이 없으며 영주권을 취득하게 된다면 미국에서 공부하는 자녀들의 학비문제에 있어서도 혜택을 볼 수 있다.

 

미 이민국의 통계에 따르면 2011년 투자이민 신청건수는 약 3,800여건이라고 한다. 이러한 통계는 투자이민을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는 자료인데, 이렇게 수많은 프로그램 중 안전하고 좋은 프로그램을 선택한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이렇게 미국이민을 고려중인 분들에게 가장 매력적인 이민 방법인 미국투자이민 중 최근 국내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워싱턴 주 주정부채권 투자이민 프로젝트가 5월 21일 마감된다고 한다.


 
워싱턴주 주정부 채권 투자이민 프로젝트는 지난 3월부터 미국투자이민 전문가그룹 국민이주에서 모집 중 이었으며, 미국 시애틀과 벨뷰를 잊는 SR520대교를 교체하는 프로젝트이다.

 

전체 프로젝트 소요자금이 47억 달러로, 그 중 일부를 주정부채권을 발행하여 충당한다. 총 채권발행 예상금액은 20억 달러인데 그 중 약 2억 5천만 달러를 투자이민 투자자에게 할당하여 500명의 투자자를 모집하는 프로젝트이다.

 

국민이주의 김지영 대표는 현재 미국투자이민을 생각하고 있는 고객들이 빠른 결정을 하는 것이 좋겠다고 한다. 워싱턴 주 주정부채권 투자이민 프로그램이 지금까지 나온 미국 투자이민 프로그램 중에 원금상환 부분에서 가장 안전하다고 전문가의 입장에서 판단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많은 리저널센터에서 계속 다른 프로그램이 나오고 있지만, 미국 연방정부에서 발행하는 국채의 신용등급과 같은 AA+의 워싱턴 주 주정부 채권에 투자하는 것은 투자자에게 환원되는 이자율은 낮지만 최고의 안정성이 보장되는 것이라고 볼 수 있다. 그러므로 좋은 프로그램을 선택하기 위해 이제는 결정할 시기라고 말하는 것이다.


 
5월 21일에 마감될 예정이기 때문에 오는 8일(화)과 9일(수) 오후 2시에 진행되는 설명회가 마지막이 될 수도 있다. 설명회는 양일 모두 오후 2시에 진행되며 국민이주 세미나실(지하철 2호선 선릉역 4번 출구 한신인터밸리24 서관 7층)에서 진행된다.

 

그리고 설명회나 간담회 때가 아니라도 항상 1:1 상담시간을 통해 심도 있게 개인적인 상황에 맞게 진행하고 있다고 한다. 가능한 한 많은 분들이 좋은 프로그램을 선택해서 안심하고 미국이민을 갈 수 있게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국민이주의 김지영 대표는 말한다.

 

자세한 사항은 국민이주 563-5638 혹은 www.kmmc.co.kr 로 문의 및 예약이 가능하다


출처: 국민이주

관련기사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