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가입 언론인 1만 명 돌파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1월 11일 -- 보도자료 전문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보도자료 속보 서비스인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를 이용하는 언론인 회원이 1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2만~3만 명으로 추정되는 국내 언론인의 거의 절반이 뉴스와이어에 가입해 보도자료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1만 명의 언론인 회원은 800여개 언론사에 소속돼 활동 중이다.

 

뉴스와이어에 가입한 언론인은 관심 산업,주제,지역별로 선택한 보도자료를 매일 2회씩 받아 볼 수 있는 ‘마이 뉴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따라서 뉴스와이어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를 이용하는 기업은 해당 분야의 언론인에게 보도자료를 정확히 타게팅해 발송할 수 있다.

 

뉴스와이어는 이밖에도 언론인이 보도자료를 분야별로 손쉽게 구독할 수 있는 RSS 보도자료를 제공하고 있으며, 각종 모바일 기기로도 보도자료를 확인할 수 있다. 뉴스와이어는 또한 주요 언론사와 포털에는 XML, FTP 방식으로 실시간 보도자료를 전송하고 있다.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이용하는 한 언론인은 “뉴스와이어 보도자료를 인용해 많은 기사를 만들어내고 있다”며 “요즘은 인터넷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같은 모바일 기기 등을 통해 뉴스와이어를 통해 다양한 보도자료를 한 눈에 볼 수 있어서 혹시나 놓친 보도자료를 확인하거나 다른 분야의 뉴스들을 살펴 볼 수 있고, 특히 출입처가 바뀌거나 전에 다니던 출입처가 아닌 곳에서 나오던 보도자료와 홍보 담당자 연락처를 쉽게 얻을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뉴스와이어 고미재 이사는 “언론인 회원 1만 명 돌파를 계기로 언론인과 홍보담당자가 더 효과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하고, 동영상 서비스, 모바일 서비스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004년 보도자료 전문 통신사로 창업 이래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기업의 보도자료를 언론인에게 배포하고 있다.


출처: 뉴스와이어

관련기사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