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버리, 클라리지 호텔과 함께 2015 크리스마스 트리 런칭 축하 행사 열어


(뉴스와이어) 영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버버리는 18일 저녁 (영국 현지시각 기준) 런던 메이 페어(Mayfair)의 전설적인 호텔인 클라리지(Claridge’s)와 함께 ‘2015 클라리지 크리스마스 트리’ 런칭 축하 이벤트를 실시했다. 

호텔 로비와 트리를 둘러싼 계단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크리스토퍼 베일리를 비롯해 릴리 제임스, 샘 스미스, 앨리스 이브, 샬롯 위긴스 등 300여 명의 게스트가 참석했다. 

클라리지 호텔의 크리스마스 트리는 관광객들과 런더너들에게 아름다운 디자인으로 찬사를 받으며 오랜 시간 동안 런던의 페스티브를 알리는 상징이었다. 올해 크리스마스 트리는 그들의 오랜 친구인 버버리 크리에이티브 총괄 책임자(CCO)이자 최고 경영자(CEO)인 크리스토퍼 베일리(Christopher Bailey)가 디자인했다. 클라리지가 그들만의 독창적인 스타일로 트리를 재해석 하기 위해 유명한 게스트를 초청한 것은 올해로 6년째로 이번의 최초의 영국적인 디자인의 트리로 자리잡았다. 

올해 클라리지 호텔의 크리스마스 트리는 호텔의 아르데코 디자인과 대비를 이루는 혁신적이고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아이코닉한 로비의 빛과 그림자의 컨셉이 반영되었다. 트리는 외부 요소로부터 보호하는 버버리의 오랜 헤리티지와 디지털의 경계를 물리적인 경험으로 가져온 브랜드의 역사에 영감을 받았다. 그리고 움직임에 반응하는 크리스마스 트리에는 맞춤 제작한 골드와 실버 메탈릭 패브릭으로 마무리 된 우산이 100 여 개 사용되었다. 

트리에 달린 77,000개의 개별 조명은 게스트들이 트리 옆을 지날 때 마다 수 천개의 반짝거리는 불빛이 호텔의 로비에 쏘여져 반짝임을 더한다. 

클라리지와 버버리의 오랜 릴레이션십을 통해 게스트들은 수년간 호텔의 모든 스위트룸에 제공되었던 헤리티지 트렌치 코트로 수년간 즐겨왔다. 이번 페스티브 시즌에는 ‘버버리 벨보이들’ 또한 함께 할 예정이다. 

크리스토퍼 베일리는 “클라리지의 중요한 축제의 일환으로 놀라운 크리스마스 트리를 보게 된 것이 너무 기쁘다. 이 트리는 모든 게스트들에게 페스티브 시즌의 행복을 가져다 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클라리지 호텔의 크리스마스 트리를 축하하기 위해, 버버리는 스냅챗 유저들이 트리에서 영감을 받은 메탈릭 버버리 우산 프래임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필터를 디자인 하였다. 맞춤 제작한 필터는 영국 시간으로 17일 런칭 하였으며, 페스티브 시즌의 클라리지의 모든 방문객은 이 플랫폼을 사용 할 수 있다. 이 필터는 버버리 페스티브 지오 필터(Goe-filter)의 시리즈이며, 버버리와 스냅챗의 두 번째 파트너십이다.
출처: 버버리 코리아
언론 연락처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사회연대은행, 비영리단체 공익활동 지원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개인 소상공인, 사회적 경제조직의 자립과 성장을 지원하는 사회연대은행이 비영리단체의 공익활동도 지원한다.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교보생명이 후원하고 사회연대은행이 시행하는 ‘비영리 부문 공익활동 지원사업’은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결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국내외 비영리법인이 공익활동을 지속하고, 확대·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국내외 비영리 부문 공익활동 수행법인으로서 사회복지법인, 학교법인, 의료법인, 기타 지정기부금 단체 등이다. 특히 장애인, 노인, 한부모가정 등 소외계층 아동, 청소년 등 미래세대, 활동가 역량 강화 등을 지원한다. 신청 기간은 오는 6월 30일까지이며, 온라인 접수로 이뤄진다. 해당 서류는 사회연대은행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심사는 서류심사와 면접 심사로 진행되며 심사과정을 통해 예산과 사업계획이 조정될 수 있다. 사회연대은행은 창업을 통해 저소득 빈곤층의 실질적인 경제적·심리적 자립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사회적 금융 기관으로서 소상공인, 사회적 경제조직, 저신용자 등 제도권 금융 영역에서 소외되기 쉬운 사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을 포함한 다양한 지원사


LIFE

더보기
사회연대은행, 비영리단체 공익활동 지원 [이슈투데이=김호겸 기자] 개인 소상공인, 사회적 경제조직의 자립과 성장을 지원하는 사회연대은행이 비영리단체의 공익활동도 지원한다.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교보생명이 후원하고 사회연대은행이 시행하는 ‘비영리 부문 공익활동 지원사업’은 다양한 사회문제의 해결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국내외 비영리법인이 공익활동을 지속하고, 확대·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국내외 비영리 부문 공익활동 수행법인으로서 사회복지법인, 학교법인, 의료법인, 기타 지정기부금 단체 등이다. 특히 장애인, 노인, 한부모가정 등 소외계층 아동, 청소년 등 미래세대, 활동가 역량 강화 등을 지원한다. 신청 기간은 오는 6월 30일까지이며, 온라인 접수로 이뤄진다. 해당 서류는 사회연대은행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심사는 서류심사와 면접 심사로 진행되며 심사과정을 통해 예산과 사업계획이 조정될 수 있다. 사회연대은행은 창업을 통해 저소득 빈곤층의 실질적인 경제적·심리적 자립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사회적 금융 기관으로서 소상공인, 사회적 경제조직, 저신용자 등 제도권 금융 영역에서 소외되기 쉬운 사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을 포함한 다양한 지원사